나영석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이동: 둘러보기, 검색
Picto infobox auteur.png
나영석
羅䁐錫
2016년 4월 15일 당시  방송통신위원회 주최로 강연하는  나영석 작가의 모습
2016년 4월 15일 당시
방송통신위원회 주최로 강연하는
나영석 작가의 모습
출생 1976년 4월 15일(1976-04-15) (42세)
대한민국의 기 대한민국 충청북도 청주시
직업 CJ E&M 프로듀서, 연기자, 수필가
언어 한국어, 영어
학력 연세대학교 행정학과
활동기간 2001년 ~ 현재
장르 수필

나영석(羅䁐錫, 1976년 4월 15일 ~ )은 충북 청주시에서 태어난 대한민국프로듀서수필가이다. 주요 연출작인 해피선데이1박 2일을 통해 대중들의 큰 호응을 얻었다. 2012년 1월 1일 KBS 예능 제작국 차장급으로 승진하였으나, 2012년 12월 18일 KBS에 사직서를 제출, 2013년 1월 2일 CJ E&M으로 이적을 하였다. 이후 CJ E&M tvN꽃보다 시리즈》, 《삼시세끼 시리즈》 등이 큰 흥행을 하며, 2015년 5월 27일 제51회 백상예술대상에서 TV부문 대상을 거머쥐었다.

학력[편집]

경력[편집]

연출한 프로그램[편집]

생애[편집]

KBS 사직, tvN으로의 이적

2012년 12월 KBS를 사직하고, 2013년 1월 tvN으로 이적했다. 그는 KBS 사직의 이유에 대해 한 언론사와의 인터뷰에서 다음과 같이 밝혔다.[1]

-2010년 노조 파업 집회에서 연설한 것과 케이비에스 사직에 어떤 연관이 있지 않나 추측하는 이들이 많다.

“그건 사실이 아니다. 뭐, 오다가다 마주치면 불편한 얼굴로 날 쳐다는 봤지만 그래도 케이비에스가 좋은 회사인 것이 ‘너 때문에 피곤하게 됐지만 이해 못하진 않아’ 그런 분위기가 있었다. 회사를 옮긴 건 그야말로 개인적인 판단이다.”

-개인적인 이유를 물어봐도 되나? 작년 10월 케이비에스에 대한 국정감사에서 “왜 유능한 피디들이 케이비에스를 떠나냐?”는 질문을 받았을 때 케이비에스 쪽은 나영석 피디 등을 언급하면서 “그들이 떠난 건 돈 때문”이라고 말했다. 그에 대해서 공식적, 비공식적으로 당신은 아무 반론도 제기하지 않았다.

“굳이 반론을 제기해야 하는지 몰랐다.”

-그럼 시인한단 뜻인가?

“여기 오면서 돈을 받은 건 사실이니까… 할 말은 없다.”

-그렇게 미련이 많았는데 케이비에스를 그만두기로 결심한 결정적 계기가 뭔가?

“그때…그때가 인생이 싫어질 때. 1박2일로 너무 지치고 힘든데, 그 무게에 버거워 뒤로 쓰러질 것 같았을 때다. 회사에 시즌제로 하자는 제안도 했었다. 작가나 연기자, 아무 데도 안 간다고, 지금 소재도 떨어졌으니 요 멤버들 고대로 최소 3개월이나 반년만이라도 좀 쉬었다 하자고…. 근데 그런 게 공중파(지상파)에선 받아들여질 수가 없는 거다. 경제논리니까. 방송 한번 죽으면 10억이 사라지고, 반년이면 240억인데… 공영방송이라고 해도 실상은 시청률 경쟁과 광고 수주 경쟁이 전부니까.”

수상 경력[편집]

  • 2009년 3월 6일 - 제21회 한국 PD대상 TV예능부문 작품상
  • 2011년 9월 2일 - 제38회 한국 방송대상 TV예능부문 작품상
  • 2011년 10월 19일 - 제10회 산의 날 국무총리 표창
  • 2014년 11월 17일 - 대한민국 대중문화예술상 국무총리 표창
  • 2015년 5월 26일 - 제51회 백상예술대상 TV부문 대상

저서[편집]

  • 《어차피 레이스는 길다》 - 단독 저자 / 2012년 12월 03일 출간 / 문학동네
  • 《PD, Who & How》 - 공동 저자 / 2005년 6월 7일 출간 / 커뮤니케이션북스

같이 보기[편집]

각주[편집]

  1. 나영석 PD “정든 KBS 떠난 진짜 이유는…”
한국PD대상 《TV 예능부문 작품상》
2008년 2009년
나영석
2010년
김태호 김태호 · 김준현 · 조욱형
MBC 무한도전 KBS 해피선데이 - 1박 2일 MBC 무한도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