투석형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이동: 둘러보기, 검색

투석형(投石刑)이란 죄수에게 돌을 던져 죽이는 형벌이다. 이란아프가니스탄에서 사형 방법으로 사용하고 있으며, 이란의 경우는 공개 투석형을 실시한다.

유대교기독교에서의 투석형[편집]

성경에서는 투석형 또는 석형으로 불리는 돌던져 죽이는 형벌로 간음(요한 복음서 8:1-11), 횡령(여호수아 7장), 신성모독등의 범죄를 처벌한 이야기들이 나온다. 이를테면 기독교의 첫 부제/집사 중 한 사람이었던 스데파노/스데반은 모세를 모독했다는 죄로 기소되어 산헤드린 의회에 의해 석형을 당하였다.[1] 당시 로마 제국에서는 식민지의 정치적 반항에 대해서는 공개 처형인 십자가형, 학살 같은 로마 군대의 무자비한 폭력으로 탄압했지만, 종교적 문제에 대해서는 간섭하지 않았기 때문에 가능한 일이었다.

이슬람교에서의 투석형[편집]

이슬람 율법에서는 간통죄강간, 살인과 같이 간주하여 투석형에 처하도록 되어 있다. 남성의 경우에는 손을 뒤로 묶은 채 허리까지 땅에 파묻힌 후 투석형에 처하며, 여성의 경우는 목까지 땅에 파묻힌 후 투석형에 처한다.

AFP 통신의 보도에 따르면 2007년 7월 10일, 이란에서 간통죄를 저지른 남성에 대해 투석형에 처하였다고 한다.

주석[편집]

  1. 사도행전 6:10-7:6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