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등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이동: 둘러보기, 검색
고제
高帝
조위 황제(추존)
후임자 태제
시호 고황제(高皇帝)
자녀 조숭 (양자)
본명 조등(曹騰)
부친 조절
출생 중국

조위 고황제 조등(曹魏 高皇帝 曹騰, ? ~ ?)은 후한 말기의 환관으로 자는 계흥이다. 무제 조조의 아버지인 조숭의 양아버지이다. 《삼국지》에 따르면, 조등은 전한상국(相國)을 지낸 조참의 후예이고, 조등의 아버지는 조절이다. 그러나 《후한서》〈조등전〉에는 이와 관련된 기록이 없다는 것을 근거로 조참후예설을 윤색으로 보는 견해가 있다. [1] 〈원소전〉에 따르면, 조등은 탐욕스러워 재화를 긁어모았다고 한다.

중상시(中常侍)와 대장추(大長秋)를 지냈으며 후에는 비정후(費亭候)에 봉해졌다. 당시 환관과 외척이 세를 다투며 권력을 찬탈하여 행사하던 시기였는데, 조등도 이 대열에 들어가 상당한 권력을 얻었다. 그의 양자의 아들은 조숭으로, 후일 를 세우는 조조의 아버지가 된다.

229년, 고손자 조예가 고황제(高皇帝)로 추증하였다. 이로 인하여 내시로서는 유일하게 중국의 황제 명단에 포함되는 영광을 누리게 된다.

인물 및 일화[편집]

  • 십상시의 건석 등은 그들이 어렸을 때 조등이 데려다가 키웠거나 조등의 비서 역할을 하는 등 조등의 수하들이였다.
  • 사람을 회유하는 능력이 발군이였으므로 조등의 반대파 사람들조차 조등을 존경했다.

주석[편집]

  1. 이공범, 《위진남북조사》, 지식산업사(2003년 09월 15일), 1.1.1. 조조의 등장