슬레이프니르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이동: 둘러보기, 검색
텡비더 암각화에 새겨진 슬레이프니르.

슬레이프니르(고대 노르드어: Sleipnir→미끄러운[1] 또는 미끄러지듯 움직이는 것[2])는 노르드 신화에 등장하는 다리 여덟 개 달린 말이다. 슬레이프니르는 13세기 이전에 구전되던 서사시들을 채록한 《고 에다》 및 13세기 저술가 스노리 스툴루손이 쓴 《신 에다》에 등장한다. 두 문헌에서 모두 슬레이프니르는 오딘이 타고 다니는 말이며, 로키스바딜파리 사이에서 태어났다. 슬레이프니르는 세상의 모든 말들 가운데 으뜸가는 말이며, 저승까지 달려갈 수 있다. 슬레이프니르가 태어난 사정에 대한 자세한 이야기는 《신 에다》에 나오며, 또한 여기에 따르면 슬레이프니르의 털 색깔은 잿빛이다.

또한 슬레이프니르는 13세기의 사가인 《헤르바르와 헤이드레크 사가》에도 언급되며, 《뵐숭 그 일족의 사가》에서는 그라니의 조상이라고 한다. 12세기에 삭소 그라마티쿠스가 쓴 《데인인의 사적》 제1권에는 많은 학자들이 슬레이프니르와 관련된 것이라고 해석하는 일화가 실려 있다. 고틀란드에 소재한 8세기 암각화인 텡비더 암각화아드레 암각화에 새겨진 그림도 슬레이프니르로 생각된다.

슬레이프니르가 노르드 이교에 있어 가지는 어떤 샤머니즘적 가능성에 대한 학설들이 제기된 바 있다. 아이슬란드에 현재까지 전해오는 전설에 따르면 아스뷔르기 협곡을 만든 것이 슬레이프니르라고 한다.

[편집]

  1. Orchard (1997:151).
  2. Kermode (1904:6).

외부 링크[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