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스탄틴 폰 노이라트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이동: 둘러보기, 검색
콘스탄틴 헤르만 카를 폰 노이라트 남작
Konstantin Hermann Karl Freiherr von Neurath
1939년 보헤미아 모라바 국가보호자 역임 당시의 폰 노이라트
1939년 보헤미아 모라바 국가보호자 역임 당시의 폰 노이라트
나치 독일 나치 독일외무국가장관
임기 1932년 6월 1일 – 1938년 2월 4일
수상 아돌프 히틀러
전임 하인리히 브뤼닝
후임 요아힘 폰 리벤트로프
Flag of Bohmen und Mahren.svg 보헤미아 모라바Reichsprotektor Böhmen und Mähren.svg 국가보호자
임기 1939년 3월 21일 – 1943년 8월 24일
전임 (신설)
후임 라인하르트 하이드리히 (권한대행)
신상정보
출생일 1873년 02월 02일(1873-02-02)
출생지 독일 제국 독일 제국 클라잉갈트바흐
사망일 1956년 08월 14일 (83세)
사망지 서독 서독 엔츠바이힝겐
정당 무소속 (1932년–1937년)
국가사회주의 독일 노동자당 (1937년–1945년)
내각 폰 파펜 내각
폰 슐라이허 내각
히틀러 내각
배우자 마리 아우구스테 모제어 폰 필제크(Marie Auguste Moser von Filseck)
자녀 슬하 2명
군사 경력
1893년경 군 복무 중의 노이라트
1893년경 군 복무 중의 노이라트
복무 독일 제국의 기 독일 제국
오스만 제국의 기 오스만 제국
복무기간  ??년 - 1919년
참전 제1차 세계 대전

콘스탄틴 헤르만 카를 폰 노이라트 남작(독일어: Konstantin Hermann Karl Freiherr von Neurath: 1873년 2월 2일 1956년 8월 14일)은 독일의 외교관이다. 나치 정권 시절 외무국가장관을 맡았던 것으로 가장 잘 알려져 있다. 노이라트는 나치 정권이 베르사유 조약을 무력화시키고 제2차 세계 대전으로 가는 문을 열어젖힌 외교정책의 핵심 인물로 여겨진다. 그러나 이념적 측면이 아니더라도 전술적 측면에서 히틀러에게 반대하는 일이 잦았고, 이에 신임을 잃어 보다 고분고분한 요아힘 폰 리벤트로프로 교체당했다.

외무국가장관직에서 쫓겨난 뒤 1939년에서 1943년 사이에 체코 땅에 세워진 괴뢰국 보헤미아 모라바 보호령의 국가원수인 "국가보호자(Reichsprotektor)"를 지냈다. 그러나 1941년 9월 이후로 노이라트는 여기서도 허수아비가 되었고 실제로 체코의 실권을 쥐고 휘두른 것은 부보호자이자 국가보안본부 본부장인 라인하르트 하이드리히였다. 뉘른베르크 재판 당시 주요 전범으로 기소되어 15년형을 선고받았다. 이후 1954년 11월까지 감옥생활을 하다가 신병을 이유로 석방되어 곧 죽었다. 향년 83세.

전임
하인리히 브뤼닝
제13대 독일국 외무국가장관
Reichsadler der Deutsches Reich (1933–1945).svg
1932년 6월 1일 – 1938년 2월 4일
후임
요아힘 폰 리벤트로프
전임
(신설)
제1대 보헤미아 모라바 보호령 국가보호자
Reichsprotektor Böhmen und Mähren.svg
1939년 3월 21일 – 1943년 8월 24일
(권한대행)
라인하르트 하이드리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