송우룡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둘러보기로 가기 검색하러 가기

송우룡(宋雨龍)은 조선시대판소리 명창이다. 전라북도 구례에서 태어났다. 조선 중기의 명창인 송광록아들이며, 조선 말기의 명창인 송만갑아버지이다. 동문인 박만순과 더불어 송 씨 가문의 고매한 동편제 법통을 이어온 명창으로 62세까지 살았다. 그의 더늠은 《수궁가》 중에서 〈토끼, 용왕을 속이는데〉이다.

Heckert GNU white.svgCc.logo.circle.svg 이 문서에는 다음커뮤니케이션(현 카카오)에서 GFDL 또는 CC-SA 라이선스로 배포한 글로벌 세계대백과사전의 내용을 기초로 작성된 글이 포함되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