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용한자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이동: 둘러보기, 검색
Chinese characters logo.jpg
한자
서체
갑골문자
금문
전서 (대전, 소전)
예서 · 해서
행서 · 초서
간체
글꼴
송조체 · 명조체 · 청조체 · 고딕체 · 굴림체 · 교과서체
분류법
 · 필순 · 육서 · 부수
한자의 표준화
표준
상용한자 강희자전
문자 개혁
본자 정체자
간체자
약자 신자체
한자의 주음및 표음화
반절 · 주음부호 · 창힐수입법 · 한어병음
나라별 사용
중국
한국(한국 한자음)
일본(일본 한자음 · 류큐 한자음)
베트남(한월어 · 고한월어)
파생문자1
한국제 한자(이두, 향찰, 구결) · 일본 국자 · 쯔놈 · 방언자·측천 문자·방괴장자· 방괴동자
파생문자2
히라가나 · 가타카나 · 만요가나 · 여서문자 · 서하 문자 · 거란 문자 · 여진 문자

v  d  e  h

상용한자(常用漢字)는 일상생활에서 흔하게 쓰는 한자로, 많고 복잡한 한자 사용의 불편을 덜기 위하여 글자수를 제한하여 선별한 것을 말한다.

대한민국[편집]

대한민국에서는 대한민국 교육인적자원부가 정한 한문교육용 기초한자 1,800자가 있으며, 1972년 8월 16일 처음으로 제정되었으며[1], 중학교와 고등학교에서 각각 900자씩을 가르친다. 이와는 별개로, 민간에서는 한국신문협회가 1967년 12월 선정한 2,000자의 상용한자표(常用漢字表)도 있다.

1951년 9월 당시 문교부에서 '교육 한자' 1,000자를 제정하고 1957년 11월 300자를 추가하여 모두 1,300자가 되는데, 이것이 1964년 9월부터 학교 교육에 사용되다가 1970년 한글 전용 정책에 맞추어 폐지되었다. 그 뒤 1972년 8월에 다시 1,800자의 '교육용 기초 한자'를 제정하여 같은 해 9월부터 교육에 사용하였는데, 인명과 지명 등 고유 명사는 이것에 제한받지 않는다. 이후 2000년 12월 30일 교육인적자원부에서 44자(중학 4자 + 고교 40자)를 교체하여, 2008년 2월 현재 중학교 900자, 고등학교 900자의 "교육용 기초한자" 1,800자가 사용되고 있다.

일본[편집]

참고 문헌[편집]

  1. “조정백서3” (hw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