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문원 (1920년)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둘러보기로 가기 검색하러 가기
박문원
朴文遠
북조선 국가원수 겸 국무원 수상 예하
문화예술행정특보비서관
(前 北朝鮮 國家元首 兼 國務院 首相 隸下
文化藝術行政特報秘書官)
임기 1970년 3월 26일 ~ 1971년 2월 11일
주석 김일성
부주석 최용건
수상 김일성
전임 박태원
후임 조헌영
신상정보
출생일 1920년 1월 8일(1920-01-08)
출생지 일제 강점기 경성부
사망일 1973년 4월 28일(1973-04-28) (53세)
사망지 조선민주주의인민공화국 평양
본관 밀양(密陽)
학력 서울대학교 철학과
경력 유화가
동양화
미술사학자
미술평론가
서양화
조선미술박물관 연구위원
前 조선로동당 문화예술정책연구위원
정당 무소속
부모 박용환(부)
남양 홍씨 부인(모)
형제 누나 1명
형 2명(첫째형 박진원, 둘째형 박태원)
여동생 1명
남동생 1명
배우자 초취 리순길(1968년 사별)
계취 최학신(1969년 재혼)[1]
자녀 박철호(장남), 박찬호(차남)[2]
친인척 숙부 박용남(의사)
조카딸 박설영(둘째형 박태원의 셋째딸)
조카 박재영(둘째형 박태원의 둘째아들)
외종손자 봉준호(영화감독.[3])

박문원(朴文遠, 1920년 1월 8일 ~ 1973년 4월 28일)은 조선민주주의인민공화국의 동양화가, 미술사학자, 미술평론가, 서양화가이다.

본관은 밀양(密陽), 경성부 출생이며 소설가 박태원(朴泰遠)의 남동생이다.

생애[편집]

1940년 서양화가(유화가) 첫 입문한 그는 1946년 서울대학교 철학과를 미학 전공으로 나온 후 조선미술동맹 발족, 위원장 역임. 1948년 조선문화단체연맹 조직부장. 동양화로 화단에 데뷔하였고, 미술사학자로도 저술 분야에도 데뷔하였다. 박문원은 1950년 한국 전쟁 시기에 둘째 형 박태원(朴泰遠)과 함께 월북하였다. 그 후 1951년 조선미술 발행, 미술도서및 화첩편집 발행을 하여 미술평론가로 북조선 평단에 데뷔하였고 이듬해 1957년 《러시아 소묘교과서》를 번역 출판하였고, 동양화가, 미술사학자, 미술평론가, 서양화가로 활동하며 조선미술박물관 연구위원을 지냈다. 《조선로동당 정책사》 중 33권 부문사 《미술발전을 위한 당의정책과 그 빛나는 실현》 정책수립.

1973년 4월 28일, 심근 경색으로 인하여 향년 54세로 사망하였다. 13년 후 1986년 7월 10일, 그의 형 박태원(朴泰遠) 또한 고혈압으로 인하여 향년 78세로 사망하였다.

작품[편집]

유화 작품[편집]

  • 1940 : 《소녀와 어린이》25호
  • 1941 : 《꽃과 소녀》25호
  • 1946 : 《쌀을 다오》,《데모》
  • 1947 : 《감방》30호 (-벽화를 위한 습작-부제)
  • 1954 : 《서울해방》12호, 《백두산천지》29 X 20.5 cm
  • 1955 : 《김책제철소 복구》145 x 96cm,《선죽교 부근》,《압록강 상류》,《동틀무렵》10호
  • 1957 : 《삶을 찾아서》
  • 1959 : 《오리목장》

미술사학 저술[편집]

  • 《신라의 금관》
  • 《삼국시기 미술사 년표》
  • 《조선의 명인, 담징》
  • 《조선의 명인, 박한미》

미술 평론[편집]

  • 《고구려 벽화에 나타나는 신마에 대하여》
  • 《안악 3호 무덤 행렬도의 비밀을 알아내기까지》
  • 《미천왕릉의 벽화》
  • 《조선 고대미술사의 기초축성을 위하여》16회 연재.

학력[편집]

이외 이력[편집]

각주[편집]

  1. 재취 부인 최학신 여사는 원래 북조선 신문 기자 출신.
  2. 장남과 차남 두 아들 모두 초배 리순길 소생.
  3. 둘째형 박태원의 외손자.

외부 링크[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