길은정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이동: 둘러보기, 검색
길은정
吉恩貞
출생 1961년 8월 8일(1961-08-08)
대한민국 대한민국 강원도 화천군
사망 2005년 1월 7일 (43세)
국적 대한민국 대한민국
활동 영역 가수, 작사가, 작곡가, 방송인
데뷔일 1984년
데뷔작(곡) 소중한 사람

길은정(吉恩貞, 1961년 8월 8일 ~ 2005년 1월 7일, 강원 화천)은 대한민국가수이다. 가수뿐 아니라 방송 진행자로서도 활발한 활동을 하였다. 향년 45세

생애[편집]

1961년 8월 8일 강원도 화천군에서 태어났고, 서울보건전문대 식품영양학과를 졸업했다. 1984년 《소중한 사람》으로 가수로 데뷔했고 청순한 외모와 청아한 목소리로 주목받았다. 1984년에는 제2대 '뽀미 언니'로 어린이 프로그램 뽀뽀뽀의 진행도 맡았는데, 《뽀뽀뽀》의 촬영을 맡았던 MBC 카메라맨 이명길과 1985년 10월 결혼하였다.[1] [2] [3] 이후 이명길과 이혼했다.

가수로서의 활동과 함께 《뽀뽀뽀》, 《가위바위보》, 《가요톱10》, 《만들어 볼까요》, 《정오의 희망곡》 등 다수의 프로그램의 진행자로서도 활동했다. 수필 《그럼에도 행복하다》(1997년), 시집 《사랑하고 있습니다》(1999년), 수필 《내가 행복하게 사는 이유》(2000년) 등을 발간하기도 하였다.[2] [4]

1996년 9월 직장암 수술을 받았다. 1997년 2월 편승엽과 결혼했고, 1997년 9월 이혼했다. 2004년 9월 암이 재발했고, 2005년 1월 7일 사망했다. 암의 재발 이후에도 방송 활동을 이어갔었고, 사망 전날인 2005년 1월 6일에도 원음방송에서 생방송 《길은정의 노래 하나 추억 둘》을 진행하였다.[5] [6] [7] [2]

논란[편집]

명예훼손 행위[편집]

길은정은 1996년 6월에 가수 편승엽과 교제를 시작하였다. 1996년 9월 둘째 주 무렵에 직장암 수술을 받았다. 1996년 9월 22일에 편승엽과 결혼할 예정이라는 이야기가 언론을 통해 알려졌다. 편승엽이 암에 걸린 길은정을 병 간호했다는 이야기도 함께 나오면서 길은정과 편승엽은 소위 '순애보'적 사랑의 주인공으로 그려졌다. 이듬해인 1997년 2월에 편승엽과 결혼식을 올렸고, 1997년 9월에 편승엽과 이혼했다.[8] [9] [5] [6]

5년 후인 2002년 9월 6일인터넷을 통해 편승엽에 대한 비방글을 올렸고, 2002년 10월 2일에 채 모 씨, 김 모 씨 등과 함께 기자회견을 열어 편승엽에 대해 비방했다. 길은정은 '편승엽이 혼인신고 직후 폭행과 금품 갈취 등을 일삼았으며 순애보로 포장된 우리의 결혼은 결국 돈을 노린 사기극이었다'고 주장했고, 채 모 씨와 김 모 씨는 '편승엽이 채 모 씨와 사실혼 관계에 있으면서도 혼자 산다고 속이며 김 모 씨에게 접근하는 등 파렴치한 행위를 저질렀다'고 주장했다. 2002년 10월 4일에 편승엽은 자신의 배우자와 함께 길은정 등의 주장을 반박하는 기자회견을 열었다. 이후 편승엽은 2002년 10월 9일에 '허위사실유포를 통한 명예훼손' 혐의로 길은정을 고소했고, 검찰은 2003년 3월 28일에 벌금 100만 원에 길은정을 약식기소했으나 법원은 '서류만 보고 재판할 수 없다'며 2003년 7월에 정식 재판에 넘겼으며, 길은정은 2004년 7월 7일에 징역 7개월형을 선고받았다. 이에 대해 길은정은 항소를 제기하였다가 취하하였다.[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재판부는 "편승엽이 '순애보의 주인공'은 아닐지라도 사회에서 매장당할 만큼 파렴치범은 아니라고 판단된다. 편승엽이 순애보의 주인공처럼 결혼을 했으면 그에 대한 책임을 져야하나 그렇지 못한 데에 대해 도덕적 비난을 받을 여지는 있지만 파렴치범으로 몰 수는 없다. 성폭행과 호스트바 문제는 전혀 사실이 아니라고 판단된다. 피고인은 불편했던 결혼 생활을 주관적인 관점에서 과장하고, 다른 사람에게서 들은 피해자 비리에 대해 사실관계를 파악하지 않은 채 인터넷과 기자회견을 통해 허위사실을 유포해 피해자와 그 가족에게 피해를 입혔다. 피고인의 결혼 생활을 힘들게 했던 피해자가 방송에서 순애보의 주인공인 것처럼 말하는 것을 보며 농락당했다고 생각한 점, 미처 몰랐던 피해자의 비리를 들은 뒤 감정적으로 집착하여 사물을 객관적으로 보지 못해 기자회견에 이른 점 등은 정상 참작된다. 피고인이 재판 과정을 통해 진실이라고 믿었던 사실이 허위나 과장이었음을 알 수 있었을 것이고, 범행으로 인해 피해자와 그 가족이 회복할 수 없는 피해를 입었음에도 피해자 측의 명예 회복을 위한 어떤 노력도 하고 있지 않은 점을 볼 때 죄질은 무겁다고 인정된다"고 실형 선고 이유를 밝혔다.[11] [23]

음반[편집]

  • 1984년 : 소중한 사람
  • 1984년 : 길은정 뽀뽀뽀 동요모음집
  • 1987년 : 사랑굿, 우울한 샹송, 애가
  • 1989년 : 예감
  • 1991년 : 이별의 풍경
  • 1995년 : 길은정 시낭송집
  • 2002년 : 귀로듣는 책 길은정의 이솝우화
  • 2002년 : 귀로듣는 책 길은정의 안데르센 동화
  • 2002년 : 길은정 동요집(섬집 아기)
  • 2004년 : 만파식적〈萬波息笛〉

출연 작품[편집]

텔레비전 진행자[편집]

  • 《뽀뽀뽀》
  • 《영11》
  • 《젊음이 있는곳에》
  • 《쇼 네트워크》
  • 《가요 톱 10》
  • 《둘이서 한마음》
  • 《사랑의 징검다리》

라디오 진행자[편집]

  • KBS 라디오 《가위바위보》
  • MBC FM 《정오의 희망곡 》
  • KBS FM 《3시와 5시 사이》
  • 원음방송 《길은정의 노래 하나 추억 둘》

상훈[편집]

  • 1984년 - KBS 가사 대상 은상(<소중한 사람>), MBC 연기대상 MC부문 신인상
  • 1992년 - MBC 연기대상 우수상

저서[편집]

  • 1997년 - 수필 《그럼에도 행복하다》
  • 1999년 - 시집 《사랑하고 있습니다》
  • 2000년 - 수필 《내가 행복하게 사는 이유》

경력[편집]

  • 1999년 9월 ~ 1999년 10월: 하남국제환경박람회조직위원회 홍보위원

각주[편집]

  1. 가수吉恩貞(길은정) 11月(월)말결혼 MBC직원 李明吉(이명길)씨와. 경향신문. 1985년 9월 2일.
  2. 송초롱. (M+가요타임머신) 2005년 1월 첫째 주, 원조 만능엔테이너 길은정 별세. MBN. 2015년 1월 5일.
  3. 표지모델 : 길은정 방송MC. 여성동아. 1986년 4월호.
  4. 김우종. 원음방송, 故길은정 '10주기 추모 콘서트' 23일 개최. 스타뉴스. 2014년 12월 19일.
  5. 오광수. 암투병 길은정,가수 편승엽과 합의이혼 "사랑의 멍에 벗겨드리오리다". 경향신문. 1997년 9월 19일.
  6. 길은정—편승엽 이혼 합의. 동아일보. 1997년 9월 20일.
  7. 김원겸. 고 길은정 3년전 장기기증 약속했었다. 머니투데이. 2005년 1월 15일.
  8. 오광수. 편승엽·길은정"11월 웨딩마치. 경향신문. 1996년 9월 22일.
  9. 오광수. 가수 편승엽·길은정씨 오늘 63빌딩에서 결혼. 경향신문. 1997년 2월 22일.
  10. 이희용. 길은정-편승엽 공방, 법정으로 비화. 연합뉴스. 2002년 10월 4일.
  11. 양정우. 길은정씨 명예훼손 실형 선고..법정구속 면해. 연합뉴스. 2004년 7월 7일.
  12. 민동기. "편승엽씨 명예훼손" 길은정씨 7개월 실형. 중앙일보. 기사입력 2004년 7월 7일. 기사수정 2004년 7월 8일.
  13. 홍제성. 편승엽 "길은정 고소 취하하겠다". 연합뉴스. 2004년 7월 10일.
  14. 홍제성. `정직한 낭만주의자' 길은정 저 세상으로. 연합뉴스. 2005년 1월 7일.
  15. 전상희·이정혁. 편승엽 "사랑하지만 악성루머 때문에"..이유정씨와 이혼 결정. 스포츠조선. 2007년 7월 21일.
  16. 이우람. 편승엽과 갈라섰던 길은정, 일기장에 뭐라고 썼길래…. 엑스포츠뉴스. 2013년 10월 26일.
  17. (한밤의 TV연예)
  18. ‘전남편 편승엽과 헤어진 진짜 이유’ 인터넷에 올려 파문 일으킨 길은정. 여성동아. 2002년 10월호(466호)
  19. 길은정·편승엽의 ‘사기결혼’ 공방. 여성동아. 2002년 11월호(467호)
  20. 최호열. 편승엽 과거 폭로했다 명예훼손 혐의로 고소당한 채씨. 여성동아. 2003년 3월호(471호).
  21. 최호열. 길은정·편승엽 명예훼손 ‘징역 7월’ 1심 판결 후 쌍방 입장. 여성동아. 2004년 8월호(488호)
  22. 손상원. 관행 탓에 '징역 6월'→'징역 6개월' 전환 '미적'. 연합뉴스. 2015년 3월 26일.
  23. 곽인숙. 길은정,명예훼손 혐의 징역 7월 선고. 노컷뉴스. 2007년 7월 7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