그린 커리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그린 커리
Thai green chicken curry and roti.jpg
깽 키아오 완 까이 (닭고기를 넣은 그린 커리)
다른 이름깽 키아오 완
종류
원산지태국
지역이나 주태국 중부
관련 나라별 요리태국 요리
주 재료

그린 커리(영어: green curry) 또는 깽 키아오 완(태국어: แกงเขียวหวาน)은 (태국식 커리)의 일종으로, 풋새눈고추를 넣어 만든 커리 페이스트로 만들어 초록색을 띤다.[1]

이름[편집]

태국어 "깽 키아오 완(แกงเขียวหวาน"은 "달콤한 초록색 커리"라는 뜻이다. "(แกง)"은 태국의 국물 음식을 가리키는 말로, "태국식 커리"라고도 불린다. "키아오(เขียว)"는 "초록색"을 뜻하며, "완(หวาน)"은 "달콤한"이라는 뜻이다.

만들기[편집]

그린 커리 페이스트 재료

그린 커리 페이스트는 풋새눈고추, 마늘, 셜롯, 큰고량강, 레몬그래스, 고수 뿌리, 카피르라임 제스트, 쿠민, 깟씨, 백후추, 소금, 까삐(새우장) 등을 막자사발에 빻아 만든다.

그린 커리는 코코넛 밀크와 커리 페이스트에 닭고기고기, 태국가지, 동아, 죽순채소, 카피르라임 잎 등을 넣어 끓이다가, 종려당과 소금 또는 남 쁠라(어장)로 간하고 마지막에 홍고추(치파고추)와 타이바질을 넣어 낸다.[2][3]

주로 재스민쌀로 만든 쌀밥이나 카놈 찐쌀국수와 함께 먹는다.

같이 보기[편집]

각주[편집]

  1. 하임숙 (2003년 12월 25일). “[스타일/푸드]달콤 알싸한 '태국의 맛'. 《동아일보. 2018년 8월 21일에 확인함. 
  2. 송정 (2018년 7월 31일). “[라이프 스타일] 폭염 잊는 맵고 짠맛 … 집밥 넘보는 동남아 요리”. 《중앙일보. 2018년 8월 21일에 확인함. 
  3. 요나구니, 스스무 (2017년 9월 4일). “[스스무의 오 나의 키친]알고 보면 맛있는 ‘가지’”. 《동아일보. 2018년 8월 21일에 확인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