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연 (전조)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이동: 둘러보기, 검색

유연(劉淵, 252년? ~ 310년)은 중국 오호 십육국 시대 한(漢, 훗날 전조)의 초대 황제(재위: 304년 ~ 310년)이다. 자(字)는 원해(元海), 묘호는 고조(高祖), 시호는 광문황제(光文皇帝)이다. 할아버지는 남흉노의 선우였던 어부라(於夫羅)이고 아버지 유표(劉豹)와 어머니 호연씨(呼延氏) 사이에서 태어난 아들이다. 원훈(元勳)이었던 대사공 호연익(呼延翼)은 외가의 숙부 사위였기도 했다.

생애[편집]

신흥(新興, 현재의 산서성 忻州) 사람이다. 일설에는 서하습성(西河隰城, 현재 산서성 汾陽) 사람이라고도 한다.

조위 가평(嘉平, 249년 ~ 254년) 연간에 태어났으며 어릴 때부터 비범하였고 최유(崔遊)에게 가르침을 받아 한족의 문화에 정통했으며 문무를 겸비했다. 삼국 시대 말기에 인질로써 조위의 수도 낙양에 들어와 명사들과 교류하였다. 서진 초기 아버지 유표가 죽자, 뒤를 이어 흉노의 좌부수(左部帥)가 되었다. 태강(太康, 280년 ~ 289년) 말엽에 서진은 흉노 5부에 도위(都尉)를 설치하였는데, 유연은 북부도위가 되었다. 유연은 북부도위로서 정치를 잘해서 5부 전체로부터 인정을 받았으며 서진에서 양씨(楊氏)가 집권하던 시기엔 5부 전체를 통괄하는 5부대도독이 되었다.

원강(元康, 291년 ~ 299년) 말엽에 서진에서 팔왕의 난이 격화되자 유연은 에 세력을 두고 있던 성도왕 사마영에 의해 용병으로 고용되어 활동하였다.

304년 10월에 유연의 종조부인 좌현왕 유선(劉宣)은 여러 흉노 유력자들과 은밀하게 모의하여 유연을 대선우로 추대하였다. 이 소식을 몰래 전해들은 유연은 사마영을 속이고 업을 빠져나와 유선 등으로부터 대선우의 칭호를 받고, 이석(離石)에서 거병하였다. 뒤이어 좌군성(左國城)으로 거점을 옮겨 한왕(漢王)으로 즉위했고 건원하여 연호를 원희(元熙)라고 하였다.

308년 10월에 황제로 즉위했고 연호를 영봉으로 개원하였다. 다음해 평양(平陽)으로 수도를 옮겼고 하서라고 개원했다. 서진의 수도 낙양을 공략하려 했으나 지반에 이르러 병사했다.

자치통감》에서 말하기를 유연이 죽을 때 조카인 태재(太宰) 유환락(劉歡樂), 태부(太傅) 유양(劉洋), 태보(太保) 유연년(劉延年) 등을 불러들여 대사마(大司馬), 대선우, 녹상서사(録尚書事)였던 자신의 셋째 아들인 초왕(楚王) 유총과 힘을 합쳐 황태자 유화를 잘 보필하라는 말을 남기고 죽었다고 한다. 향년 60세였고 큰 뜻을 품었고 관용이 풍부했던 영걸로 알려져 있다.

더해서 이러한 일화가 있다. 종제(従弟)이며 동시에 유연의 처남이었던 호연유(呼延攸)는 숙부이며 악부였던 호연익의 아들이었다. 유연은 그의 무능하고 속물적인 인격을 꺼리고 싫어하여 결코 요직을 주지 않았다고 한다. 그런데 유화는 숙부 호연유와 사이가 매우 좋았기 때문에 숙부 호연유를 재상직에 앉혔다. 유화는 숙부의 조언에 따라 이복동생인 초왕 유총을 숙청하려 하다가 오히려 자신이 파멸을 맞이했다. 결과적으로 유연이 현명했다는 것이 밝혀졌고 호연유는 정치가로써는 무능했다는 것이 증명되게 된 것이다.

당나라 태종의 명에 따라 편찬된 《진서(晉書)》에서는 고조의 휘를 피해 '유원해'라고 표기하였다.[1]

후삼국지에서의 유연》[편집]

삼국지의 다음 시대를 배경으로 하는 소설 《후삼국지》에서 유연은 유선의 일곱째 아들 유거가 개명한 인물로 나오고 있지만, 정사 기록은 아니다. 4세기 흉노, 티베트계 저족이 나라를 세우면서 한족식 성씨를 사용한 것이다.

가족[편집]

아내[편집]

정궁[편집]

  • 무원황후(武元皇后) 호연씨(呼延氏)
  • 광헌황후(光献皇后) 장씨(張氏)

후궁[편집]

  • 선귀비(單貴妃, 單徽의 딸)

아들[편집]

  • 양왕(梁王) 유화(劉和)
  • 모왕(某王) 유공(劉恭)
  • 초왕(楚王) 유총(劉聡;劉聰) 소무제(昭武帝)
  • 제왕(齊王) 유유(劉裕)
  • 노왕(魯王) 유륭(劉隆)
  • 북해왕(北海王)유애(劉乂)

양자[편집]

주석[편집]

  1. 진서 102권 중 載記第1 劉元海
전 임
(초대)
제1대 전조 황제
304년~310년
후 임
폐제 유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