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광장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이동: 둘러보기, 검색
서울광장
서울광장
서울광장
Korea-Seoul City Hall-01.jpg
소재국가 대한민국
조성시기 2004년
면적 13,207m2

서울광장(-廣場)은 서울 중구(中區)의 서울시청 앞에 있는 광장이다. 본래 차도였지만, 1987년 6월 항쟁2002년 FIFA 월드컵 등 각종 집회·시위·행사의 장소로 널리 이용되었다. 월드컵 이후 광장 조성 계획이 세워져 차도를 없애고 잔디광장을 만들었으며, 2004년 5월 1일에 완공하였다. 서울시 중구 태평로1가에 있고, 규모는 13,207㎡이다.

역사[편집]

고종은 을미사변으로 신변의 위협을 느끼자 아관파천으로 몸을 피하였고, 이후 외국 열강들의 공관이 가까운 덕수궁에 거처하였다. 황제가 덕수궁에 머물자 주변의 시가지가 정비되었는데, 광화문 네거리에서 덕수궁 대한문까지 큰 도로가 개설되었고, 경성부청 앞에는 큰 광장이 조성되었다. 대한문 앞의 이 광장은 삼일운동을 비롯하여 한국의 현대사의 중요한 무대였다.

해방 후에도 사람들이 모여서 정치집회를 갖았는데, 광화문의 정부청사와 현재 서울시의회으로 사용하는 국회의사당, 그리고 정동 시립미술관에 있던 대법원과 매우 가까운 요지였기 때문이다.

시설[편집]

스케이트장

분수[편집]

수조가 지하에 묻혀 있는 분수로서, 가동되지 않을 때는 보도로 활용된다. 121개의 노즐을 통해 35가지의 분수가 연출되며, 저녁에는 7가지의 수중 조명이 비쳐진다.

잔디[편집]

서울광장의 중심에 6,449㎡ 면적으로 조성되었으며, 잔디는 추위에 강하고 연중 푸르름을 유지할 수 있는 캔터키 블루그래스의 천연 잔디 종이다. 겨울에는 잔디를 걷어내고 스케이트장을 설치한다.

스케이트장[편집]

서울광장 스케이트장은 서울특별시에서 겨울철에 서울광장에 설치 운영했던 스케이트장으로서, 2004년 12월에 처음 설치되었으며, 12월 초부터 다음해 2월 초까지 약 70일간 운영되었다. 2009년 겨울에는 광화문 앞에 새로 설치된 광화문 광장으로 스케이트장이 옮겨진 대신 서울특별시가 주최하는 특별 행사가 치러졌다가, 2010년부터 다시 서울광장으로 복귀하였다.

야경[편집]

서울광장의 야경

야간에는 26만4000여개의 전구로 서울광장을 밝히고 있다.[1]

각주[편집]

  1. 최명애. " [트래블] 겨울, 도시, 불빛 순간을 가두다", 《경향신문》, 2007년 12월 27일 작성. 2007년 12월 28일 확인.

바깥 고리[편집]

PD-icon.svg 본 문서에는 서울특별시에서 지식공유 프로젝트를 통해 퍼블릭 도메인으로 공개한 저작물을 기초로 작성된 내용이 포함되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