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00 투데이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둘러보기로 가기 검색하러 가기

2000 투데이》(2000 Today)는 2000년의 시작을 기렸던 국제 텔레비전 스페셜 프로그램 방송으로, 1999년 12월 31일부터 2000년 1월 1일까지 각 국가의 시간대에 맞추어 여유를 두고 방송되었다. 이 프로그램에는 새해 전야 축하 행사와 음악 공연, 그리고 방송 참가국에서 보내는 특집 영상들이 한데 담겼다.

올림픽 중계 방송과 같은 대다수의 국제 방송 프로그램들은 한정된 범위의 지역에서 전세계를 대상으로 방송을 내보낸다. 그러나 《2000 투데이》는 모든 방송 참가국이 한 시간대별로 돌아가면서 각각 내보내는 생중계 (및 녹화) 방송들을 한 데에 모아, 전 대륙에 내보냈다는 점에서 특기할 만한 프로그램이다.

《2000 투데이》의 방송을 위해 영국의 BBC는 당시 총 5,000여명의 인력이 투입되었고, 그중에 1,500명은 영국 런던 서부의 BBC 텔레비전 센터에 상주했으며, 이곳에 있는 텔레비전 스튜디오 여덟 곳이 28시간짜리 방송을 위해 전부 쓰였다. 대한민국 방송 대표를 맡은 MBC에서도 기술 인력만 400여명을 동원했다.[1] 《2000 투데이》는 전세계 약 8억 명의 시청자가 관람하였고 BBC에서만 총 1260만 명이 시청했다. 《2000 투데이》의 제작과 방송에 들인 예산은 600만 달러에 이르는 것으로 추산된다.

역사[편집]

《2000 투데이》는 1999년에서 2000년으로 넘어가는, 이른바 새천년(밀레니엄) 축하 행사의 일부로 기획되었다. 전세계 총 60개의 방송사가 협력단을 꾸려 프로그램 제작과 방송에 참여하였고, 그 지휘는 영국의 BBC와 미국의 WGBH가 맡았다. BBC는 방송에 쓰일 78개 위성방송을 수신 유통하는 제작본부를 마련하여 제공했다.

프로그램의 테마송은 밥 말리의 "One Love"로, 집시 킹스, 지기 말리, 치디이 레로카, 할렘 소년합창단이 부른 버전으로 내보냈다. 소니 사에서 《2000 투데이》 사운드트랙 CD를 발매하기도 했는데, 여기에는 이 테마송과 더불어 미국의 탄둔이 작곡한 《새천년을 위한 세계 교향곡》(A World Symphony for Millennium)도 실렸다.

이슬람력을 사용하는 대다수 국가들은 《2000 투데이》에 참여하지 않았다. 그러나 이슬람권 국가 중에서 프로그램 참여 방송국에 이름을 올린 국가가 아주 없진 않았으며, 대표적으로 이집트ETV인도네시아RCTI 등이 참여했다.

방송에서 아프리카 국가가 나오는 일은 드물었다. 아프리카 대륙에서 참여한 국가는 이집트남아프리카 공화국 뿐이었다. 포르투갈에 본사를 둔 RTP 아프리카가 일부 아프리카 국가를 대상으로 방영을 맡았다.

기획 단계에서는 《2000 투데이》 방송이 녹화방송으로 진행할지, 생방송으로 진행할지 모르는 상황이었지만 당시 프로그램 일정에 남극도 들어간 상태였다.

프로그램 진행[편집]

《2000 투데이》의 전세계 본방송은 총 28시간 분량으로, 전세계의 각 시간대별로 2000년이 시작되는 순간에 따라 진행되었다. 각국 방송사들은 현지 축하방송과 진행에 맞춰 해당 프로그램 시간을 조정했다.

전세계 각지의 축하방송은 UTC 기준으로 1999년 12월 31일 약 아침 9시경 전후에 시작했다. 이후 《2000 투데이》가 9시 40분경부터 전세계 생방송에 들어갔고, 20분 후인 10시 정각에는 키리바시라인 제도에서, 전세계에서 가장 처음으로 새천년 맞이를 했다.

그로부터 약 5시간 후인 오후 3시 정각에는 같은 시간대를 공유하는 일본대한민국의 새천년 맞이가 방송되었다. 정각이 되는 순간은 일본 도쿄의 라이브 콘서트에서 카운트다운을 진행하는 모습이 담겼다. 그 직후 2002년 FIFA 월드컵을 기념하는 차원에서 일본의 도라에몽이 한국 쪽으로 축구공을 차서 전달하는 그래픽이 나오고, 서울에서 진행되는 야외 스튜디오에서 손석희 MC가 축구공을 받은 뒤 영어로 전세계에 새해 인사를 하는 순서로 내보냈다. 대한민국 쪽 방송은 보신각 타종식과 김대중 대통령의 새천년 영상 메시지(즈믄둥이의 탄생을 기념하는 평화 선언), 그리고 당시 개항을 앞둔 인천국제공항 등에서의 각종 공연으로 꾸며 내보냈다.[2]

시간이 흘러 UTC 기준으로 1999년 12월 31일 오후 23시에는 유럽 대다수 국가가 새천년을 맞이했다. 중앙유럽 표준시를 쓰는 다수의 국가가 동시에 새해를 맞이한 것이기 때문에, 방송 중계에도 복잡한 어려움에 직면했다. 《2000 투데이》에서는 맨 처음에 내보내는 정각 순간은 생방송으로 하고, 나머지 대부분의 국가 생방송은 녹화하여 내보내는 시간을 지연시키는 방식을 통해, 연속으로 각국의 자정 순간을 빠르게 전파하도록 했다. 이 시간대에는 바티칸 시국에서 보내는 교황 요한 바오로 2세의 경축 메시지, 프랑스 파리 에펠탑의 불꽃놀이 등이 방송됐다.

《2000 투데이》의 국제 방송 공동 송출은 2000년 1월 1일 UTC 기준 오전 11시(한국 시각 오후 7시)에 사모아에서 자정 축하 행사가 이뤄진 직후에 마무리됐다. MBC는 오후 8시(한국 시각)까지 13부에 걸쳐 방송을 이어갔으며, 영국BBC One은 오후 1시 30분(UTC)까지 특집 방송을 계속했다.

출연자[편집]

나라별 진행자[편집]

음악[편집]

《2000 투데이》에 참여한 가수와 아티스트는 다음과 같다.

참여 방송국[편집]

《2000 투데이》를 방송한 국가는 다음과 같다. 일부 국가에서는 방송 컨소시엄에 참가하지 않고 단순히 방송 허가권만 따내기도 했다.

같이 보기[편집]

각주[편집]

  1. http://news.donga.com/amp/all/19991226/7495486/1
  2. 다만 광화문 행사와 인천국제공항 등의 영상은 새천년준비위원회가 주관한 새천년 맞이 국민대축제 주관 방송사를 맡은 KBS가 촬영한 국내용 영상이었으며, 실제로 MBC에서 방송된 광화문 행사 관련 장면에서는 KBS에서 방송 진행을 맡았던 손범수, 황수경 아나운서의 목소리가 희미하게 나온다. MBC는 비디오 아티스트 백남준의 작품 《DMZ 2000》의 영상을 한국 콘텐츠로 내보냈다.

외부 링크[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