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이퍼스레딩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이동: 둘러보기, 검색
HTT를 표면상 기술한 그림. RAM에서 명령을 페치(fetch)하고 (다른 색으로 칠된 상자들은 다른 프로그램 사 개의 명령을 의미), 프론트엔드에 의해 디코딩 후 재정렬한 다음 (흰 상자는 파이프라인 버블을 의미), 동일한 클럭 사이클 동안 다른 프로그램 이 개에서 명령을 실행할 수 있는 실행 코어로 전달된다.[1][2][3]

하이퍼스레딩(Hyper-Threading Technology, 이하 HTT)은 인텔이 동시 멀티스레딩을 구현한 기술이다. 물리상 실행 장치 일 개에 가상 실행 장치 이 개를 할당해 성능을 높이려는 기술이다. 운영 체제코어 일 개당 스레드가 일 개씩 추가돼 싱글 코어는 코어 이 개가, 듀얼 코어는 코어 사 개가 장착됐다고 인식한다.

발전[편집]

넷버스트 마이크로아키텍처에 기초한 CPU들 중 노스우드 코어를 시작으로 프레스캇, 시더밀 코어가 하이퍼 스레딩 기술을 지원했으나 에너지 비효율성을 비평받았는데 이를테면 저전력 CPU 설계사 ARM동시 멀티스레딩이 듀얼 CPU 설계에서 보다 전력 최대 46% 이상을 사용할 수 있다고 언급했고 SMT가 캐시 스레싱을 42%까지 증대하게 하는데 듀얼 코어는 37% 감소하게 한다고 언급하였다.[4] 이러한 이유로 인텔은 SMT를 잠시 개발 중인 마이크로아키텍처에서 제거하려 한 적도 있었으나 넷버스트 아키텍처의 단점 중 하나인 고클럭 상태에서의 낮은 처리 능력을 폐호하고자 제거할 수 없었다.

넷버스트 마이크로아키텍처 이후 세대 즉 코어 마이크로아키텍처에 기초한 CPU들은 넷버스트 아키텍처의 단점을 폐호해 이 기술을 제거하게 됐고 하이퍼 스레딩은 코어 마이크로아키텍처의 차세대인 네할렘 마이크로아키텍처를 목적한 계획으로 남게 됐다. 그 후 네할렘 마이크로아키텍처에 토대한 인텔 코어 i7부터 전보다 개량된 하이퍼 스레딩 기술이 탑재됐다.

성능[편집]

기술 특성상 하이퍼 스레딩은 대체로 그것에 최적화한 소프트웨어의 작업에서는 사용하지 않았을 때보다 성능을 높은 일변, 그렇지 않은 작업 대부분에서는 비슷하거나 오히려 성능을 떨어뜨리는데 이것은 예전의 넷버스트 마이크로아키텍처에 기초한 CPU와 최신의 네할렘 마이크로아키텍처에 기초한 CPU에서 유사하게 나타나는 특징이다. 예컨대 x264 같은 일부 인코딩 프로그램이나 포토샵 등은 성능이 향상되나 웹 서버애플리케이션이나 과학 계산용 프로그램 등은 성능이 저하된다.[5]

각주[편집]

  1. Jon Stokes (2002년 10월 3일). “Introduction to Multithreading, Superthreading and Hyperthreading”. Ars Technica. 2–3쪽. 2015년 9월 30일에 확인함. 
  2. Deborah T. Marr; Frank Binns; David L. Hill; Glenn Hinton; David A. Koufaty; J. Alan Miller; Michael Upton (2006년 12월 12일). “Hyper-Threading Technology Architecture and Microarchitecture” (PDF). 《cs.sfu.ca》. 2015년 9월 30일에 확인함. 
  3. Anand Lal Shimpi (2012년 10월 5일). “The Haswell Front End – Intel's Haswell Architecture Analyzed”. AnandTech. 2015년 9월 30일에 확인함. 
  4. the Inquirer의 기사 ARM is no fan of HyperThreading (영어)
  5. iXBT Labs의 기사 Intel Core i7 In Detail (영어) 및 해당 기사를 우리글로 옮긴 기글하드웨어 웹사이트의 게시물 Core i7에 대한 고찰...(Trubo Boost, HT)

같이 보기[편집]

바깥 고리[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