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 범유행의 영향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둘러보기로 가기 검색하러 가기


다음은 코로나19 범유행사회·경제적 영향에 대한 설명이다.

아시아[편집]

중국 대륙[편집]

전염병이 지속적으로 확산되자 중국 대륙에서 많은 사람들이 마스크를 구입하고, 마스크가 품절되는 상황이 발생하고 있다.[1]

춘절과 겹친 코로나 바이러스의 대대적인 유행으로 중국의 물류 체계가 마비되면서 해외 배송이 지연되고, 직구 시장이 타격을 입고 있다.[2] 한편 물품이 국경을 통과하면서 기본적으로 검역 절차를 거치는데다, 바이러스는 물체 표면에 달라붙으면 단시간에 사멸하므로 택배를 통한 감염은 걱정할 필요가 없다고 한다.[3]

일본[편집]

코로나19로 인하여 원래 2020년도에 예정되어 있던 2020년 하계 올림픽이 2021년으로 1년 연기되었다.

유럽[편집]

유럽 내 12개국에서 열릴 예정이던 UEFA 주관 축구 국가대항전 UEFA 유로 2020 대회가 1년 연기되었다.

스페인[편집]

2월 24일부터 2월 27일까지 스페인 바르셀로나에서 개최 예정이었던 모바일 기술 국제 박람회인 모바일 월드 콩그레스가 많은 참가 예정 기업이 불참을 발표한 후 행사 개최가 취소되었다.


정치적 영향[편집]

상당한 수의 중국 공산당(CPC) 소속 지자체 공무원들이 중부 지역에서의 전염병 발생이 그들의 검역에 대한 직무 수행의 미흡으로 받아들여지며 직무에서 해제되었다. 한편, 일부 전문가들은 이것이 코로나 바이러스 대유행에 의한 사람들의 불만이 시진핑 주석에게 향하지 않도록 그 방향을 돌리는 조치로 보고있다. 일부 논평가들은 질병으로 인한 대중의 불만 표출이 중국 공산당에 대한 드문 항의일 것이라고 언급했다. 또한, 홍콩에서의 본토에 대한 저항은 중국 본토에서 홍콩으로 행해지는 이주에 대한 두려움 때문에 격화되었다. 대만 역시 자신의 불안정한 정치적 위상과 "단일 체제 인정"에 의해 중화 인민 공화국에 대한 여행 제재에 자신이 포함되는 것에 대해서 우려의 목소리를 표출했다. 한편, 상당수의 국가들은 전염병을 자국의 중국에 대한 지지를 드러내기 위한 기회로 삼고 있는데, 훈센 캄보디아 총리의 중국 특별 방문이 그 대표적인 예시이다. 더 나아가, 호주의 재무부는 코로나 바이러스가 경제에 미치는 영향으로 인해서 기존의 재정적 여유금을 유지하겠다는 공약을 유지할 수 없었다.

미국 대통령이 도널드 트럼프는 전염병에 대한 그의 응답을 비판했다.  그는 오해의 소지가 있거나 허위 주장을하고, 적절한 정보를 제공하지 못하고, 대유행의 중요성을 경시 한 혐의로 기소되었다.  트럼프는 또한 잠재적 인 전염병에 대비하기 위해 정부를 준비하기 위해 설립 된 미국 국가 안보리 의 세계 보건 안보부 를 폐쇄 한 것에 대해 비난을 받았다 .

이란의 이슬람 공화국의 정부가 무겁게 적어도 명의 회원 (약 10 %)로, 바이러스에 의해 영향을받은 이란 의회는 감염되는 포함 아니라 적어도 15 개 다른 현재 또는 이전의 최고 정부 관리, 등 부통령.  에 대한 자문 알리 하메네이 와 모하마드 자바드 자리 프는 질병으로 사망했다.  바이러스의 확산은 정권의 미래 생존에 대한 의문을 제기했다.

주권에 대한 영향[편집]

Geoeconomics 및 국가 위험 전문가들은 이탈리아 같은 일부 이미 연약 국가에 영향을 미칠 수있는 정치적, 경제적 주권의 잠재적 인 침식 주장했다 : 에드워드 루트 왁은 "진리의 바이러스"(인터뷰를 촉구했다 LA7 2020년 3월 10 일 방송 TV). 세계 연금위원회 (WPC)의 이사이자 세계 은행 글로벌 인프라 시설 (GIF)의 자문위원회 위원 인 M. Nicolas Firzli 는이를 "큰 금융 위기"라고 언급합니다. 금융 및 지정 학적 기능 장애 ... [많은] 국가 경제는 결과적으로 고통을 겪을 것이며, 그들의 정치 주권 자체가 심각하게 침식 될 수 있습니다. "

시민권과 민주주의[편집]

이란, 요르단, 모로코, 오만, 예멘은 신문의 인쇄 및 배포를 금지했습니다.  3월 30일 헝가리 의회는 빅토르 오르 반 총리가 무기한으로 법령으로 통치 할 권한을 부여 했다.


(이 문단의 내용은[4]에 있습니다. 기계적으로 번역 되어 있어 자연스럽게 고쳐주십시오)

경제적 영향[편집]

  • 코로나 바이러스로 인한 각국이 여행제한과 봉쇄 조치를 통하여 세계 경제적 불황이 기정 사실화 되었고, 불과 한달 만에 세계 경제가 심각한 경제적 영향을 주게 되었다. 특히 케빈 하셋 경제학자는 향후 "코로나19 팬데믹은 1929년 대공황 사태를 재현할 수 있다"라고 더욱 심각한 상황을 예견하였다.[5]
  • 코로나19 팬데믹 으로 인한 대규모 해고가 발생하고 있으며, USA투데이 등에 따르면 미국 노동부 발표에서 미국에서도 해고된 노동자들이 급증 하였다. 라는 예를 제시 하였다.[6]
  • 세계 각국이 실업 대란의 공포에 시달리고 있으며, 호텔과 차량 업계등 수만명의 정리해고가 시행되고 있다. 국제 노동기구에서는 향후 2500 만명의 대규모 실업사태를 경고하였다.[7]

각주[편집]

외부 링크[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