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원중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둘러보기로 가기 검색하러 가기
정원중
출생1960년 9월 26일(1960-09-26) (59세)
대한민국 전라남도 함평군 함평읍
국적대한민국
직업배우
활동 기간1984년 ~ 현재
학력서울예술대학 연극학과 졸업
수상2000년 제36회 백상예술대상 남자최우수상
웹사이트아티스트컴퍼니 정원중

정원중(1960년 9월 26일 ~ )은 대한민국연기자이다.

생애[편집]

1984년 연극배우로 첫 데뷔를 하였다.

학력[편집]

출연작[편집]

영화[편집]

드라마[편집]

공연[편집]

  • 2012년 《고곤의 선물》

광고[편집]

전문[편집]

오토바이 사고에 관한 공식입장[편집]

고 추송웅 선생께서 '광대는 전생에 수 많은 죄를 져서 광대짓을 한다'고 하셨습니다 뼈 아프게 실감하고 있습니다. 광대는 설령 부모가 돌아가셔도 공연장에 나가 웃고 울고 떠들고 춤추고 해야 합니다 광대들의 아픈 숙명입니다.

사고가 있었습니다. 제 눈앞에서 미래와 꿈을 가득 담고 있던 싱싱한 청춘이 사라졌습니다. 눈만 감으면 그 아찔했던 순간들이 떠올라 정말 잔인하게 고통스럽습니다.

제 드라마 하차에 논란이 많은 줄 압니다. 잘 알고 있습니다. '양심도 없나?'. 지탄과 비난이 있으리란 것도 알고 있습니다. 제가 하차를 하면 유족 분들 고통과 감히 비교할 수는 없지만 또 많은 분들에게 또다른 수고와 고민이 찾아가는 것도 잘 압니다.

나 괴롭다고 내 반성 내 자숙이 또다른 고통을 생산하는게 참 괴롭습니다. 하차를 하지 않는 것에 대한 변명이 맞습니다. 비난하시면 달게 받겠습니다. 광대의 숙명을 가겠습니다. 그게 60년을 살아온 제 인생의 길인 것 같습니다.

거듭거듭 죄송합니다. 옳게 사는게 뭔지 조금이라도 고민하면서 살도록 노력하겠습니다. 늘 스스로에게 고백을 해보겠습니다.

— 2019년 10월 27일

수상[편집]

  • 2000년 제36회 백상예술대상 남자최우수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