윤극영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이동: 둘러보기, 검색
Picto infobox music.png
윤극영
尹克榮
기본 정보
출생 1903년 9월 6일(1903-09-06)
대한제국 대한제국 한성부
사망 1988년 11월 15일 (85세)
대한민국 대한민국 서울특별시
국적 대한제국 대한제국
일제 강점기 일제 강점기
대한민국 대한민국
직업 테너 성악가
바이올리니스트
동요 작사가
동요 작곡가
동요 편곡가
지휘자
아동문학가
아동문화운동가
극작가
장르 서양 고전 음악
민족 동요 음악
활동 시기 1922년 ~ 1988년
가족 아버지 윤희구(유교 성리학자)
자녀는 슬하 3남 1녀
고종사촌 형 심우섭(언론인)
고종사촌 형 심명섭(개신교 목사)
고종사촌 형 심훈(소설가)

윤극영(尹克榮, 1903년 9월 6일 ~ 1988년 11월 15일)은 동요반달〉을 작사, 작곡한 대한민국동요작가이자 동화작가이다. 별명이 반달 할아버지일 정도로 어린이들에게 사랑받았다.[1] 본관은 해평(海平)이다.

생애[원본 편집]

한성부 출생으로, 1922년 도쿄에서 ‘색동회’를 조직하고 다음해에 〈반달〉, 〈고드름〉, 〈〉을 비롯하여 30여 편의 동요를 작곡했다. 1926년엔 한국 최초의 동요작곡집 《반달》을 출판하기도 했다. 8.15광복만주 지린 성 룽징중화민국 허베이 성 톈진에 있다가 1947년 월남하여 ‘노래동무회’를 조직했으며, 동요 100여 곡도 작곡했다.[2] 1988년 11월 15일 향년 86세로 별세했다.

경력 및 수상[원본 편집]

소속[원본 편집]

경력[원본 편집]

학력[원본 편집]

수상[원본 편집]

작품 및 평가[원본 편집]

그는 홍난파·박태준과 함께 동요 작곡계의 개척자로 평가받고 있다.[2] 대표작으로 《반달》, 《설날》, 《고기잡이》, 《기찻길 옆 오막살이》 등이 있다.

각주[원본 편집]

  1. 「반달 할아버지」尹克榮 선생 "모두들 童心으로 살면 社會 밝아져요", 《경향신문》, 1984.4.12.
  2. 한국음악/한국음악/한국의 서양음악가/작곡가/윤극영, 《글로벌 세계 대백과》
  3. 童心과 함께 산 平生, 《동아일보》, 1988.11.16.

참고 자료[원본 편집]

Heckert GNU white.svgCc.logo.circle.svg 이 문서에는 다음커뮤니케이션(현 카카오)에서 GFDL 또는 CC-SA 라이선스로 배포한 글로벌 세계대백과사전의 내용을 기초로 작성된 글이 포함되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