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카다 다케시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이동: 둘러보기, 검색
오카다 다케시
(岡田 武史)
개인 정보
로마자 표기 Takeshi Okada
출생일 1956년 8월 25일(1956-08-25) (61세)
출생지 일본의 기 일본 오사카 부 오사카 시
175cm
포지션 감독 (선수시절 수비수)
청소년 클럽 기록
와세다 대학
클럽 기록*
연도 클럽 출전 ()
1980-1990 일본 후루카와 일렉트릭 189 (9)
국가대표팀 기록
1980-1985 일본 일본 024 (1)
지도자 기록
1997-1998
1999-2001
2003-2006
2007-2010
2012-2013
일본 일본
일본 콘사돌레 삿포로
일본 요코하마 F. 마리노스
일본 일본
중국 항저우 뤼청
* 성인 클럽 출장수와 골은 정규 리그 기록만 센다. 또한 출장수와 골은 2008년 4월 12일 기준이다.
‡ 국가대표팀의 출장수와 골은 2010년 10월 3일 기준이다.

오카다 다케시(일본어: 岡田 武史, おかだ たけし, 1956년 8월 25일, 오사카 부 오사카 시 ~ )는 일본의 전 축구 선수이자 전 축구 감독, 축구 해설가이다. 선수 시절 포지션은 수비수였다.

개요[편집]

축구특기자가 아닌 학업으로 와세다 대학에 들어갈 정도로 학구파였다.

1980년부터 1990년까지 후루카와 일렉트릭에서 189경기에 나서 9골을 득점하였고, 일본 축구 국가대표팀에서는 1980년부터 1985년까지 24경기에 출전해 1골을 득점하였다.

선수 은퇴 이후 1997년 도쿄 대첩에서 패해 대표팀 감독에서 물러난 가모 슈의 후임으로 일본 축구 국가대표팀 감독에 선임되었다. 월드컵에 첫 출전하였지만 조별 리그 3연패를 당해 탈락한 후, 콘사돌레 삿포로(1999년 ~ 2001년), 요코하마 F. 마리노스(2003년 ~ 2006년)의 감독을 맡았으며, 요코하마 F. 마리노스 감독 시절인 2003년2004년J리그 올해의 감독에 선정된 바 있다.

2007년 일본 축구 국가대표팀(1997년 ~1998년)의 감독을 맡았던 이비차 오심이 중풍으로 쓰러진 후 다시 일본 축구 국가대표팀의 감독으로 복귀했다. 그러나 2010년 동아시아컵에서의 졸전으로 자국 언론으로부터 맹비난을 받았다. 특히 단두대 매치[1] 라고 명명된 동아시아컵 한·일전에서 패배함으로써 경질설이 불거졌다가, 일본 축구협회의 반대로 무산되기도 하였다.[2] 그러나 이러한 비난 여론에도 불구하고, 2010 남아공 월드컵에서 카메룬을 1:0으로, 덴마크를 3:1로 꺾어 일본 최초로 원정 16강을 달성함으로써 신뢰가 완전히 회복되었다.[3][4]
그러나 2010 남아공 월드컵에서의 활약에 불구하고 대회 이전에 사퇴 의사를 보였고. 그로 인해 대표팀 감독을 사임하게 되었다.[5] 오카다는 2010 남아공 월드컵의 공로로 오구라 준지 신임 일본축구협회 회장의 요청으로 협회 이사가 되었다.[6] 이후 여러 클럽 및 국가대표팀 감독 제의가 오지만 사양하고 한동안 일본의 축구 해설가로 활동하고 있다가, [7] 2012년 중국 슈퍼 리그항저우 뤼청의 감독으로 선임되었다.

수상[편집]

2010년 AFC 올해의 감독상 [8]

각주[편집]

  1. 류청 기자 (2010.02.14). “[동아시아대회] 日언론, “한일전, 기요틴(단두대) 매치””. Spotal Korea.  |제목=에 지움 문자가 있음(위치 1) (도움말);
  2. 장치혁 기자 (2010.02.16 00:52 입력). “오카다 옷 벗나 … 한·일전 패배로 경질 여론”. 중앙일보. 
  3. 황재헌 기자 (2010년 06월 15일 02:09). “일본, 카메룬 격파 '이변'…원정 첫 승”. MBN. 
  4. 김성진 기자 (2010년 6월 25일 05:24). “‘프리킥 2골’ 日, 덴마크에 3-1 완승… 첫 원정 16강 진출”. Spotal Korea. 
  5. 권기범 기자 (2010년 7월 2일 09:03). “오카다 감독, "축구에서 떨어져 있고 싶다". 조이뉴스24. 
  6. 황민국 기자 (2010년 7월 26일). “日 축구협, 오카다 전 감독 이사 추대”. OSEN. 
  7. 이종길 기자 (2010년 8월 17일). “오카다 다케시 감독, 스페인리그 방송해설자 변신”. 아시아경제. 
  8. “AFC 올 해의 감독(남):오카다 다케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