런던 대화재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둘러보기로 가기 검색하러 가기

런던 대화재(Great Fire of London)는 1666년 9월 2일 새벽 2시경, 빵 공장에서 일어난 런던 시내로 번진 대화재를 말한다. 당시 화재는 소방담당자의 무책임으로 인해 조기에 진화되지 않아, 5일간 87채의 교회, 1만 3천채의 집이 불탔다. 당시 인구 8만 명 중 7만여 명이 집을 잃고 노숙자가 되었다. 공식 기록에는 단 3명만이 죽었다고 나와 있지만, 귀족(왕족)외의 빈민이나 일반 사람들은 전혀 국가에서 관여 또는 사망자 수를 기록하지 않았으므로, 훨씬 많은 사람이 죽었을 것으로 예상한다. 또한 이 화재로 세인트폴 대성당이 불타 버렸다. 당시 영국 국왕인 찰스 2세는 이재민들에게 식량지급약속을 하였다.

그 이후 목조주택이였던 주택들을 벽돌로 짓고 규정을 만들고, 소방 체계를 더 체계적으로 구축하는 등 많은 노력을 기울였다.

런던대화재를 묘사한 그림

출처[편집]

  • 세계사밖으로 뛰어라/폴임 지음/예영커뮤니케이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