리스본 대지진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1755년 리스본 지진에서 넘어옴)
이동: 둘러보기, 검색
1755 Lisbon earthquake.jpg

리스본 대지진(포르투갈어: Grande terremoto de Lisboa, 영어: Great Lisbon earthquake)은 1755년 11월 1일 토요일, 만성절 날에 포르투갈 왕국을 덮친 전대미문의 재앙이다. 지진이 리스본에 도달한 것은 현지시각으로 09시 40분이었다.[1] 지진에 뒤따른 화재해일로 인해 리스본과 그 일대 지역이 거의 완전히 파괴되었다. 오늘날의 지진학자들은 리스본 대지진의 모멘트 규모를 8.5 ~ 9.0,[2][3] 진앙지는 상비센트 곶 서남쪽으로 약 200 킬로미터 지점 대서양 해역으로 비정한다. 리스본에서 발생한 사망자 수는 적게는 1만 명에서 많게는 10만 명 정도로 추정되어,[4] 역사상 가장 사망자 수가 많은 지진 중 하나로 기록되었다.

영향[편집]

리스본 대지진은 포르투갈 왕국의 정치적 긴장을 고조시켰고 포르투갈의 식민지 팽창에 심대한 지장을 미쳤다. 유럽의 계몽주의 철학자들 역시 이 사건을 중요하게 다루어 신정론숭고에 관한 의문과 발전이 뒤따랐다. 또한 광범위한 지역에 영향을 미친 지진 중 최초로 과학적 연구가 이루어진 지진으로써, 현대의 지진학지진공학의 모태가 되었다.

재난 복구[편집]

당시 포르투갈의 정치가이자 실질적인 통치자였던 폼발 후작은 즉시 군대를 동원하여 보급품을 공급하고 피난처와 병원을 설치하여 민심을 수습하고 재난 복구에 총력을 기울였다. 황폐화된 도시의 재건을 맡아서 건축가 에우게니오 도스 산투스의 설계에 따라 리스본을 유럽에서 가장 아름다운 도시로 만들었다.

[편집]

  1. Between History and Periodicity: Printed and Hand-Written News in 18th-Century Portugal
  2. Gutscher, M.-A.; Baptista M.A. & Miranda J.M.; Miranda, J.M. (2006). “The Gibraltar Arc seismogenic zone (part 2): Constraints on a shallow east dipping fault plane source for the 1755 Lisbon earthquake provided by tsunami modeling and seismic intensity”. Tectonophysics 426: 153–166. Bibcode:2006Tectp.426..153G. doi:10.1016/j.tecto.2006.02.025. 20 March 2011에 확인함. 
  3. "Historic Earthquakes – Lisbon, Portugal." U.S. Geological Survey, October 26, 2009. {Estimate: 8.7}
  4. Pereira (2006), page 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