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키나와 섬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이동: 둘러보기, 검색
오키나와 섬
Map-okinawa-pref.png
지리
Ryukyu map.jpg
위치 류큐 제도
좌표 북위 26° 30′ 00″ 동경 127° 56′ 30″ / 북위 26.50000° 동경 127.94167° / 26.50000; 127.94167
면적 1,201.03㎢
행정 구역
일본 일본
오키나와 현
나하 시
인구 통계
인구 1,384,762명

오키나와 섬(沖縄島) 또는 오키나와 본도(沖縄本島)은 동중국해태평양의 사이에 위치하는 난세이 제도 최대의 이자, 오키나와 현정치, 경제의 중심지이다. 면적은 1206.49 km²이고, 일본의 주요 4개 섬을 제외한 면적이 가장 넓은 섬이다.[1] 오키나와 현의 45개의 시정촌 중 현청 소재지나하 시를 포함한 30개의 시정촌이 있고, 오키나와 현의 인구 약 135만 명 중 약 120만 명이 오키나와 섬에 집중되어 있다.

기후[편집]

오키나와의 기온은 최고 33도에서 최저 9도 이다. 온난 습윤 기후아열대 기후가 나타난다.

역사[편집]

오키나와는 원래 류큐 왕국(琉球王國)이란 독립국이었다. 류큐왕국은 일본, 조선, 중국과 대만등 동남아시아 국가들과 밀접한 무역을 통해 번성했다. 중국에 조공을 바치고 있었다. 1609년 일본 가고시마의 사쓰마 국이 침공하여 정복했다. 이후 류큐왕국은 사쓰마에게도 조공을 바치게 되지만 이로 인해 중국과 일본 토쿠가와 막부 양쪽과의 관계에 문제가 생기게 되었다. 하지만 이 이후에도 사쓰마의 지배력이 계속 미치게 된다. 메이지 유신(1868년) 이후 1872년, 일본은 류큐왕국을 식민지로 병합하게 된다.

제2차 세계 대전 막바지인 1945년, 미군에 의해 점령되고 이후 27년간 미국에 의해 통치된다. 이 기간 동안 미군은 군사기지를 오키나와에 건설하였고 현재까지 운영하고 있다.

1972년 5월 15일 오키나와는 다시 일본 영토가 되었다.

미군 기지[편집]

오키나와의 미군기지들

오키나와에는 동북아 최대 미군기지인 가데나 공군기지(Kadena Air Base)와 후텐마 미 해병대 기지(MCAS Futenma)가 있다.

미국 해병대1996년 일본과 합의하에, 한반도 유사시, 미 해병대의 비행기 300대가 후텐마 기지에 배치되어 작전을 하기로 정했다. 공중 급유기 21대와 280여대의 해병대 전투기, 공격기 등이 동원될 예정이다.

오키나와에는 일본 내 미군 기지의 75%가 들어서 있다. 오키나와 섬의 20%가 미군 기지이다. 여러가지 사건으로 인하여, 오키나와 주민들은 미군 기지를 철수하라고 주장하고 있다.[1] [2]

이에, 일본 영토인 오키나와에 주둔하고 있는 미 해병 8천명이 2014년까지 미국 영토인 으로 재배치 될 예정이다. 괌에 새로운 기지를 세우는 비용의 60%인 60억달러를 일본이 지불하기로 하였다. 2008년 5월 현재, 일본 영토인 오키나와가 아닌 미국 영토인 괌에 F-22 랩터 전투기가 배치되었다.

동서로 1천km에 달하는 오키나와 열도는 제주도 남쪽으로 평균 780~800km 정도 떨어져 있다.[3] 반면에, 미국 영토인 에서 조선민주주의인민공화국까지는 직선거리로 4000㎞ 정도 된다.[4]

지역[편집]

오키나와 섬은 류큐 왕국 성립 이전의 작은 지방국가인 北山(호쿠잔), 中山(츄산), 南山(난잔) 북부, 중부, 남부인 세 개의 나라로 구분된다.(13c~14c) 나중에 中山(츄산)이 통일하고 1879년까지는 조선과 청나라에 계속 조공을 바치면서 독립을 유지한다.

북부[편집]

중부[편집]

남부[편집]

주석[편집]

  1. 영유권 주장을 하는 이투루프 섬을 1위로 포함하기도 한다.

같이 보기[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