알렉세이 스타하노프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이동: 둘러보기, 검색
알렉세이 스타하노프

Алексей Григорьевич Стаханов
출생 1906년 1월 3일(1906-01-03)
러시아 제국 러시아 제국 오룔 주 루고바야
사망 1977년 11월 5일 (71세)
소련 소련 토레즈
국적 소련 소련
직업 탄광 노동자
상훈 레닌 훈장 (1935년/1970년 2회), 붉은 기 훈장, 사회주의 노동 영웅 (1970년)

알렉세이 그리고리예비치 스타하노프(Алексей Григорьевич Стаханов, 1906년 1월 3일 ~ 1977년 11월 5일)는 소련의 광부이자, 사회주의 노동 영웅, 소련 공산당원이다. 그는 1935년 노동 생산성을 높이고 사회주의 경제 시스템의 우수성을 홍보하고자 추진된 운동의 상징적 인물로 일약 유명인사가 되었다.

스타하노프는 오룔 주 인근의 루고바야에서 출생했다. 1927년에 그는 돈바스 지역 카디예프카에 있던 첸트랄나야-이르미노(Центральная-Ирмино) 광산에서 일하기 시작했으며, 1933년에는 착암기 기사가 되었다. 1935년에 그는 지역 광산학 교육과정을 수료했다. 1935년 8월 31일, 그는 독자적으로 고안한 채탄공정 혁신을 통해 5시간 45분 만에 102톤의 석탄을 채굴하였다고 언론에 보도되었다. 이는 당시 작업 기준량(노르마, норма)인 1교대 시간당 6.5~7톤에 비해 14배가 넘는 양이었다. 다음 날 이 세계 신기록 소식을 접한 중공업 인민위원 그리고리 오르조니키제는 스타하노프를 스탈린이 표방한 '새로운 인민'의 표상으로 이용하라는 명령을 내렸다. 이에 따라 프라우다는 9월 8일에 이른바 스타하노프 운동의 시작을 알리는 특집 기사를 게재했다.[1] 스타하노프의 기록 경신도 이어져서 9월 9일에는 1교대 시간 내에 175톤을 채굴하는 기록을, 이어 9월 19일에는 227톤의 석탄을 채굴하는 신기록을 수립했다. 이에 대한 상으로 그는 가구와 카페트, 그랜드 피아노를 갖춘 방 3개 짜리 아파트와, 가족 휴양소 이용권, 지역 공연장 전용 좌석 2석 등을 수여받았다. 그의 활약은 신문과 포스터를 통해 전 인민의 전범으로 소개되었고, 서방 세계에서도 1935년 12월 16일자 타임 지의 표지인물로 장식되었다.[2]

1936년 ~ 1941년 스타하노프는 모스크바의 산업대학(Промакадемия)에서 수학하였다. 1941~42년에는 카자흐스탄카라간다에 위치한 제31호 탄광 지배인 직을 수행하였다. 1943년 ~ 1957년에는 소련 석탄산업부(Народном комиссариате угольной промышленности)에서 근무하였다. 1957년 ~ 1959년에는 치스차코프 무연탄(Чистяковантрацит) 연합기업소 부 지배인을 맡았고, 이후에는 1974년에 은퇴할 때까지 토레즈 무연탄(Торезантрацит) 연합기업소의 제2/43호 광산관리사무소 차석 기술자 직을 역임했다.

스타하노프는 1기 소비에트 최고회의 대의원이었다. 그리고 레닌 훈장(1935년 12월 8일 및 1970년 9월 23일), 붉은기 훈장을 비롯한 많은 훈장을 수여받았다. 8월 마지막 일요일은 그의 공훈을 기리기 위해 "석탄 노동자의 날"로 정해졌다.

1977년 스타하노프가 사망하자 이듬해인 1978년에는 그가 처음 탄부 일을 시작했던 우크라이나 동부의 카디예프카 시가 스타하노프 시로 개칭되었다.[3]

스타하노프 운동 50주년 기념 우표

스타하노프의 기록은 범 국가적으로 선전되었으며, 생산 목표량을 초과 달성한 노동자들애개 '스타하노프 노동자(стахановец)' 칭호가 수여되는 스타하노프 운동의 계기가 되었다. 조선민주주의인민공화국 역시 이 영향을 받아 한국전쟁 중인 1951년에 '로력영웅' 칭호를 제정하였다.

기록에 대한 논란[편집]

스타하노프가 달성한 기록의 신빙성에 대해서는 당초부터 논란이 있어왔다. 당대 언론에 알려진 스타하노프의 기록 달성 상황은 다음과 같다:

근래 소련의 채탄기술의 수준에서는 1일 평균 채탄량은 약 250톤이었는데, 탄갱부 스타하노프는 채탄기술에 아직 개량할 여지가 많이 있는 것을 고려하고 종래 기술적 과정에서의 많은 결함을 지적하였다. 그는 우선 종래 채탄과정에서는 3교대의 노동단계에서 제1 교대시간은 오로지 탄갱부의 착암기에 의한 채굴에 소비되고, 제2 교대시간은 채굴된 갱도의 보강공작에 소비되고, 제3 교대시간은 송풍 파이프의 이동, 보강재의 운반 등에 소비되는 사실을 관찰하였다. 이같이 3교대에 의한 1일의 노동행정에서 실제로 채탄에 소비되는 시간은 극히 근소하고 1주야간에 착암기에 의하여 작업하는 시간은 5시간에서 6시간에 불과하였다. 이 시간과 노동의 쓸데없는 낭비를 방지코자 처음으로 스타하노프는 기술 개량의 실험을 시작한 것이다.

1935년 8월 31일, 야갱장 "마시로프", 당 올그의 "페토로프", 신문기자인 "미하일" 및 2인의 보강부와 함께 스타하토프는 입갱하였다. 그는 굴착기를 손에 들고 1분간도 허비한 일이 없이 채굴을 계속하였다. 2인의 보강부는 스타하노프의 채굴이 진척되는 배후에서 그들의 보강공작을 진행하였다. 이같이 하면 5시간과 45분 만에 스타하노프의 채탄량은 102톤에 달하였다. 그의 채탄량은 훨씬 종래 개인의 채탄량을 능가하였다.[4]

1985년 뉴욕 타임스는 당시 첸트랄나야-이르미노 광산 당 지부장이었던 콘스탄틴 G. 페트로프의 증언을 토대로, 스타하노프가 그 기록을 달성한 것은 맞지만 이는 대중의 사기 고취를 위해 미리 조직된 이벤트였으며, 기록 경신 과정에서 또 다른 많은 노동자들이 그를 도와줬다는 기사를 게재하였다. 이 기사에 따르면 당시 첸트랄나야-이르미노 광산은 숙련 노동자와 채탄 장비의 부족으로 계속 생산 할당량을 맞추지 못하고 있었다. 이에 해당 공산당 지부에서는 학력도 낮고 빈농 출신인 스타하노프를 회유하여 그를 영웅으로 띄울 이벤트를 기획하였다. 알려진 대로 스타하노프가 자발적으로 채탄기술 혁신을 고안해낸 것은 아니었다. 처음에 그의 아내는 남편이 이런 이벤트의 주인공이 되는 것을 완강히 반대하였으나, 결국 암소 한 마리를 받고 입을 다무는데 동의했다고 한다. 결과적으로 다른 노동자들의 전폭적인 지원 아래 스타하노프는 일회성 기록을 달성하였으나, 당시의 열악한 착암기와 갱내 시설로 이런 무리한 성과를 지속적으로 내기는 어려웠다.[5]

참고 문헌[편집]

  1. 오버리, 리처드 (2008). 《독재자들: 히틀러 대 스탈린, 권력 작동의 비밀》. 교양인. ISBN 978-89-91799-39-4
  2. TIME Magazine Cover: Alexei Stakhanov. TIME (1935년 12월 16일).
  3. Издательств, В. А., А. М. Леонтюк (2000). 《Вокруг Сталина: Историко-биографический справочник》. Филологический факультет СПбГУ. ISBN 5-8465-0005-6
  4. "소련경제계에 주조(主潮)가 된 스타하노프 운동", 《동아일보》, 1936년 1월 29일 작성, p. 8. 2011년 11월 14일 확인.
  5. Sergei Schmemann. "IN SOVIET, EAGER BEAVER'S LEGEND WORKS OVERTIME", 《The New York Times》, 1985년 8월 31일 작성. 2011년 11월 13일 확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