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이에른 왕국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이동: 둘러보기, 검색
바이에른 왕국
Königreich Bayern

 

1806년 ~ 1918년
 

Flag of Bavaria (striped).svg Wappen Deutsches Reich - Königreich Bayern (Grosses).jpg
국기 국장
라인 동맹 가맹국 (1806년–1813년)
독일 연방 가맹국 (1815년–1866년)
독일 제국 구성국 (1871년–1918년)
국가 바이에른의 국가 (Königsstrophe)
Kingdom of Bavaria 1815.svg
수도 뮌헨
정치
공용어 독일어
정부 형태 군주제
국왕 막시밀리안 1세 (초대)
루트비히 3세 (마지막)
역사
 • 왕국 승격 1806년 1월 1일
 • 군주제 폐지 1918년 11월 7일
지리
면적 75,865km²
인구
1910년 어림 6,524,372명
인구 밀도 98.8명/km²
기타
통화 파피에르마르크 (1914년부터)

바이에른 왕국(~王國, 독일어: Königreich Bayern)은 1806년부터 1918년까지 오늘날의 바이에른 주(州) 및 팔츠 지방을 지배하였던 비텔스바흐 가(家)의 왕국이다. 독일 제국에 가맹한 영방(領邦)들 가운데 바이에른은 프로이센 왕국에 이어 제2의 규모를 가지고 있었다. 수도는 뮌헨.

역사[편집]

나폴레옹 보나파르트1806년신성 로마 제국을 폐지하고 라인 동맹을 결성하자, 바이에른 선제후국바이에른 왕국이 되어 선제후(選諸侯) 막시밀리안 4세가 국왕 막시밀리안 1세로서 왕위에 올랐다. 1815년 팔츠 지방을 흡수하고, 이후 독일 연방남독일 연방의 일원이 되었다가, 1871년 1월에 독일제국에 가맹하였다. 바이에른 왕국은 연방참의원에서 6표를 가지고 있었다.

1918년 독일제국의 제1차 세계대전 패전 직전인 11월 7일에 국왕 루트비히 3세가 퇴위당하고, 바이에른은 자유주(自由州)가 되었다.

행정 구역[편집]

1837년 이래 8개 지방으로 구분하였다.

역대 국왕[편집]

바이에른 왕가 수장[편집]

기타[편집]

같이 보기[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