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사일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이동: 둘러보기, 검색
엑조세 미사일.

미사일 또는 미슬(missile, 문화어: 미사일)은, '목표물로 유도 가능한 무기'라고 정의할 수 있다.

역사[편집]

14세기에 개발된 초기의 로켓화약 또는 그와 유사한 연료를 태움으로써 가속을 얻는 형태의 단순한 형태였고, 적 진영/장비/함선에 불을 지르는 용도로 많이 사용되었다. 그러나 총포류의 발달로 사정거리와 화력 모두가 모자라고 취급하기 어려운 로켓은 16세기 중반부터 제1차세계대전까지 전장에서 완전히 사라지게 되었다가 제2차 세계 대전에서 다시 부활한다.

당시 소련군은 대량의 로켓 포병을 운용함으로써 일반포병들이 하기 어려운 화력집중을 이룩했고, 미군과 영국군은 항공기에서 발사하는 무인 자폭 병기를 설계하기 시작했다. 또한 독일군은 V-2포병으로는 불가능한 장거리 공격을 할 수 있는 병기로써의 위력을 보여준다.

제2차 세계 대전 이후, 장거리의 적을 공격할 수 있는 병기로써의 미사일이 속속 등장했다. 항공전에서 적의 꼬리를 잡지 않고도 공격가능한 공대공 미사일, 적 함의 사정거리 밖에서 함정을 공격할 수 있는 함대함 미사일, 포병보다 장거리에서 적 진영을 타격 가능한 지대지 미사일, 그리고 대양을 사이에 두고서도 공격이 가능한 대륙간 탄도 미사일 등 많은 형태의 미사일이 출현하게 된다.

추진방식[편집]

미사일의 추진 방식은 고체 연료식과 액체 연료식으로 나눌 수 있다. 고체 연료식은 구조가 간단하고 정비가 단순하지만 추진약의 설계 및 추력 조정에서 어려움이 있고, 액체 연료식은 이와는 정 반대의 특성을 가지고 있다고 볼 수 있다. 미사일의 유도방식은 관성 유도 및 추적 유도방식으로 크게 나눌 수 있으며, 어느 방식이건 목표물과의 방향 및 거리를 계산하여 미사일의 비행특성을 조절함으로써 목표물을 겨누게 된다.

함께 보기[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