두만강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이동: 둘러보기, 검색
두만강의 위치

두만강(豆滿江, 중국어 간체: 图们江, 정체: 圖們江, 병음: Túmenjiāng 투먼장[*], 러시아어: Туманная 투만나야[*], 만주어: Tumen ula)은 한반도 백두산의 대연지봉(2,360m) 동쪽 기슭에서 발원하는 석을수(石乙水)를 원류로 하여 한반도 동북부의 마천령산맥함경산맥에서 발원하는 대지류를 합해 한반도중국, 러시아의 국경을 이루며, 동해로 흘러드는 521㎞의 강이다.

두만강은 조선민주주의인민공화국중화인민공화국, 러시아의 국경이다. 두만강 남쪽은 조선민주주의인민공화국 량강도함경북도에 속하고, 북쪽은 중화인민공화국 지린 성 옌볜 조선족 자치주이며, 강의 하구조선민주주의인민공화국 라선시러시아 하산스키 군 사이의 국경이다. 최근 중국은 두만강 접경지역에 내륙항의 건설을 추진하고 있다.[1]

명칭[편집]

두만강은 두만(豆滿), 도문(圖們) 외에도 역사적으로 두만(豆漫, 豆慢), 도문(徒門), 통문(統門), 토문(土門) 등으로 불리었는데, 이는 만주어의 음역에서 비롯된 것이다. '두만'의 원래 뜻은 만주어로 '만(萬)'을 뜻하는 투먼(tumen)에서 유래되었다.[2]

녹둔도[편집]

두만강 하구에는 15세기 초부터 19세기까지 조선의 영토였던 녹둔도(鹿屯島)가 있었다. 녹둔도는 약 4㎢[3][4]였던 것으로 추정되는 두만강 하류의 섬으로, 이 섬은 두만강의 퇴적작용에 의하여 18세기[5]연해주와 연륙(連陸)되어 육지가 되었다. 1860년 베이징 조약으로 연해주를 차지한 러시아는 연해주에 붙은 녹둔도까지 점령하였다.

주석[편집]

  1. "中, 두만강 접경 내륙항구 건설 추진"
  2. http://www.docin.com/p-46491836.html
  3. 이이화. "못박힌 철조망 앞에서 간도·녹둔도를 기억하다.", 《경향신문》, 2009년 10월 5일 작성.
  4. 녹둔도의 면적이나 크기는 기록마다 제각각이다. 현재 러시아는 두만강 하구 32㎢를 군사지역으로 설정하고 출입을 통제하고 있는데, 이 땅 전부를 녹둔도로 보는 견해(서울대 이기석 교수)도 있다. 동아일보(2004.6.10) 아래 기사.
  5. 영토분쟁 현장을 가다 <10> 잊혀진 섬 녹둔도 동아일보, 2004.6.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