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운사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둘러보기로 가기 검색하러 가기
Picto infobox auteur.png
한운사
韓雲史
본명 한간남
출생 1923년 1월 23일(1923-01-23)
일제 강점기 일제 강점기 충청북도 괴산
사망 2009년 8월 11일 (86세)
대한민국의 기 대한민국 서울특별시
직업 시인
서예가
극작가
대중음악 작사가
영화 시나리오 각본가
영화 각색가
영화배우
국적 대한민국의 기 대한민국
소속 한국방송작가협회 고문
학력 충청북도 청주고등상업학교 졸업
일본 주오 대학교 철학과 중퇴
서울대학교 불어불문학과 중퇴
활동기간 1946년 ~ 2009년
장르 시문학
서예
희곡
영화 각본
영화 각색
수상내역 1965년 청룡영화상 각본상
자녀 한상원(셋째아들)

한운사(韓雲史, 1923년 1월 23일 ~ 2009년 8월 11일)는 대한민국시인, 서예가, 극작가, 영화 시나리오 각본 작가, 영화 각색가, 영화 배우이다.

생애[편집]

이력[편집]

본관청주 한씨이고 충청북도 괴산군에서 출생하였으며 본명은 한간남이다. 청주상업고등학교를 졸업한 후 1946년 서울대학교 불문과에 재학 중 KBS 라디오 드라마 「어찌하리까」로 방송계에 데뷔하였다.

1948년 방송작가로 활동을 시작했으며 1961년 '현해탄은 알고 있다' 등 소설과 1965년 영화 '빨간마후라' 등 20여편의 영화시나리오, '남과 북' 등 라디오 및 드라마 방송대본을 집필했으며 2002년 한국방송 영상산업진흥원 방송인 명예의 전당에 등재됐다. 또한 한국일보 문화부 부장, 한국방송작가협회 이사장, 한국펜클럽 대표, 한국방송공사 이사, 한일친선 협회 부회장 등에 자리하며 방송계의 발전에 공헌을 하였다.[1]

한국문학과 방송계에 족적을 남긴 한운사를 기리는 자료전시관이 고향인 청안면 읍내로 45-6(읍내리 473)에 위치한 생가 터에 사업비 10억 9000만 원을 들여 지상 2층 규모((239.59m2))의 한운사기념관이 건립되었다.[2]

대종상 각본상‧청룡상 각본상‧한국일보 연극영화상‧제9회 방송인상(방송공로 부문)을 받았고, 2009년에 은관문화훈장이 추서되었다.[3]

주요 경력[편집]

가족 관계[편집]

건축가 한만원(韓晩元)이 첫째아들, 디자이너 돌리앙한(한도원(韓度元))이 둘째아들이며 그와 쌍둥이형제인 작가 한중원(韓重元)이 있고 1988년 기타 연주자 데뷔한 기타리스트 겸 작곡가 한상원(韓尙元)은 그의 넷째아들이다.

작사 대표작[편집]

  • 《남과 북》(1964 라디오 드라마/1965 영화 주제가)- 《누가 이사람을 모르시나요》 (박춘석 작곡/곽순옥 노래)
  • 《빨간 마후라》(1964 영화주제가)(황문평 작곡/쟈니 브라더스 노래)
  • 《마두라 송》(1985) (김남균 작곡/정수라 노래)
  • 《레만호에 지다》(1979 KBS 동명 외국 드라마 주제가) (외국곡/임택수 편곡/5.너랑 나랑 노래)
  • 《눈이 내리는데》(1960 KBS(HLKA) 라디오 드라마 어느 하늘 아래 주제가/1969년 영화 주제가) (손석우 작곡/최양숙 원곡/한명숙, 블루벨즈 노래)
  • 《잘 살아 보세》(1972) (김희조 작곡/전석환 편곡/새마을 합창단 노래)

같이 보기[편집]

각주[편집]

  1. 한국역대인물종합정보
  2. 오인근 (2013년 6월 16일). “한운사 기념관 개관식 갖고 본격 운영”. 《대전일보》. 2018년 5월 14일에 확인함. 
  3. 한국역대인물종합정보시스템

외부 링크[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