컬러 (드라마)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둘러보기로 가기 검색하러 가기
Picto infobox TV-icon-novela.png
컬러
장르 드라마, 로맨스, 옴니버스
방송 국가 대한민국의 기 대한민국
방송 채널 KBS 2TV
방송 기간 1996년 5월 1일 ~ 1996년 6월 20일
방송 분량 60분
방송 횟수 16부작
기획 윤흥식
연출 윤석호
조연출 지영수, 김규태
극본 최호연, 홍영희
HD 방송 여부 SD 제작 · 방송

컬러》는 1996년 5월 1일부터 1996년 6월 20일까지 방영된 KBS 2TV 수목 미니시리즈이다. 국내 최초로 색채 감각과 드라마를 접목시킨 아트 드라마를 표방하였으며, 여덟 가지 색깔을 주제를 달리하여 각 2회씩 옴니버스 형식으로 하였다. 화이트는 순수, 그린은 희망, 옐로는 질투, 레드는 집착, 블루은 허무, 회색은 추억, 브라운은 슬픔, 보라는 환상으로 표현된 사랑 이야기를 담았다.[1]

이 드라마는 이제까지의 드라마와 달리 유명 화가 등 전문인력이 동원되고, 카메라 필터, 특수기재, 조명필터, 특수 조명 등 갖가지 장비가 사용되어 신선함을 주었으며,[1] 옴니버스 드라마의 한계를 드러냈지만, 시청률과 유행에 얽매이지 않고 영상시대를 개척해가는 연출자의 시도가 좋은 평을 받았다.[2]

제1화 화이트[편집]

개요[편집]

  • 방영일 : 1996년 5월 1일 ~ 1996년 5월 2일
  • 부제 : 〈화이트로 그린 슬픔〉
  • 극본 : 홍영희
  • 연출 :
  • 줄거리 : 세상을 떠난 약혼녀를 기리는 한 남자의 애절한 사랑 이야기

등장 인물[편집]

제2화 레드[편집]

개요[편집]

  • 방영일 : 1996년 5월 8일 ~ 1996년 5월 9일
  • 부제 : 〈사랑 적색주의보〉
  • 극본 : 홍영희
  • 연출 :
  • 줄거리 : 압구정동이 주무대인 광적인 사랑 이야기

등장 인물[편집]

제3화 회색[편집]

개요[편집]

  • 방영일 : 1996년 5월 15일 ~ 1996년 5월 16일
  • 부제 : 〈회색이 아름다운 이유〉
  • 극본 : 홍영희
  • 연출 :
  • 줄거리 : 사소한 오해로 헤어진 연인이 오랜 시간이 흐른 후 우연히 만나면서 아직도 가슴 한구석에 서로에 대한 사랑을 간직한 것을 확인하는 중년들의 이야기[3]

등장 인물[편집]

제4화 옐로[편집]

개요[편집]

  • 방영일 : 1996년 5월 22일 ~ 1996년 5월 23일
  • 부제 : 〈레몬티의 유혹〉
  • 극본 : 최호연
  • 연출 :
  • 줄거리 : 같은 오피스텔에 사는 4명의 싱글 남녀들의 이야기

등장 인물[편집]

제5화 보라[편집]

개요[편집]

  • 방영일 : 1996년 5월 29일 ~ 1996년 5월 30일
  • 부제 : 〈보랏빛 블라인드를 열면〉
  • 극본 : 최호연
  • 연출 :
  • 줄거리 : 같은 아파트에 사는 여자를 통해 진정한 사랑을 찾아가는 이야기

등장 인물[편집]

제6화 갈색[편집]

개요[편집]

  • 방영일 : 1996년 6월 5일 ~ 1996년 6월 6일
  • 부제 : 〈커피향기는 바람에 날리고〉
  • 극본 : 최호연
  • 연출 :
  • 줄거리 : 유부남을 사랑하는 여자의 비극적 사랑 이야기

등장 인물[편집]

제7화 블루[편집]

개요[편집]

  • 방영일 : 1996년 6월 12일 ~ 1996년 6월 13일
  • 부제 : 〈재즈에 가까운 블루〉
  • 극본 : 최호연
  • 연출 :
  • 줄거리 : 유부녀를 사랑하는 허무적인 사랑 이야기

등장 인물[편집]

제8화 그린[편집]

개요[편집]

  • 방영일 : 1996년 6월 19일 ~ 1996년 6월 20일
  • 부제 : 〈너의 뒤에 초록빛 햇살이〉
  • 극본 : 최호연
  • 연출 :
  • 줄거리 : 어린 시절 친구였던 두 남자와 한 여자의 사랑 이야기

등장 인물[편집]

참고 사항[편집]

  • KBS는 《컬러》 후속으로 《신고합니다》를 편성할 예정이었으나 사극 《조광조》후속 월화드라마로 기획된 《전설의 고향》의 원작자 임충 작가가 본인의 또다른 작품인 SBS 사극 《만강》과 같은 시간에 방영되는 것을 원하지 않자[4]신고합니다》와 《전설의 고향》 두 드라마의 편성을 서로 맞바꿨고, KBS 2TV의 수목드라마 시간대는 《갈채》 이후 《컬러》 후속작인 《전설의 고향》까지 한동안 미니시리즈 형식으로 진행됐다.

각주[편집]

  1. 오광수 (1996년 6월 28일). “KBS 야심작 아트드라마'컬러'. 경향신문. 2016년 4월 1일에 확인함. 
  2. 권정숙 (1996년 5월 21일). “중반접어든'컬러'제색깔 찾을까”. 한겨레. 
  3. “PC통신 미주알 고주알”. 경향신문. 1996년 5월 29일. 
  4. 김경애 (1996년 6월 28일). “차인표-장동건 2년만의 승부”. 한겨레. 2016년 4월 1일에 확인함. 
한국방송공사 수목 미니시리즈
이전 작품 작품명 다음 작품
프로젝트
(1996년 3월 6일 ~ 1996년 4월 25일)
컬러
(1996년 5월 1일 ~ 1996년 6월 20일)
전설의 고향
(1996년 6월 26일 ~ 1996년 9월 12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