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대문자연사박물관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둘러보기로 가기 검색하러 가기
서대문자연사박물관
서대문자연사박물관 중앙홀.jpg
유형자연사박물관
국가대한민국 대한민국
소재지서울특별시 서대문구 연희로32길 51
개관일2003년 7월
운영자서대문구청
웹사이트공식 홈페이지

서대문 자연사 박물관(Seodaemun Museum of Natural History)은 서울특별시 서대문구 연희동에 위치한 자연사 박물관이다. 서대문자연사박물관은 1만m²(약3078평)에 지하 1층, 지상 3층 규모(연면적 2102평)로 세워졌으며, 2000년 1월 착공해 3년 6개월 만에 완공되었다. 서대문구청에 의해 만들어져, 대한민국의 첫 지방자치단체에 의한 종합 자연사박물관이다.[1]

전시 내용은 지구의 탄생과 변화, 생명체의 다양한 모습과 흔적 등이 주제별로 꾸며져 있다. 1층 중앙홀에서는 거대한 육식 공룡 [2]의 골격화석 및 여러 종류의 화석을 볼 수 있다. 중생대 백악기 공룡인 아크로칸토사우루스, 익룡인 프테라노돈의 골격, 불독 물고기라 불리는 크시팍티누스(Xiphactinus)[3], 크시팍티누스의 먹이 파키리조두스(Pachyrhizodus)의 골격 등이 전시돼 있다.[4] 1층 '인간과자연관'에서는 무분별한 광산 개발로 인해 파괴된 산림을 보여주는 '신음하는 자연'과 한강에 서식하는 동식물을 전시한 수족관도 매우 인상적이다. 2층 '생명진화관'은 태초의 생명이 현재의 인류로 진화한 과정을 전시하는 곳으로, 서해안에서 발견된 스트로마톨라이트를 볼 수 있다. 이는 미생물인 시아노박테리아광합성 활동 등을 하면서 만들어낸 층 모양의 줄무늬 암석이다. 서대문자연사박물관 방문연구원 문경수가 서호주에서 직접 공수해 기증한 스트로마톨라이트 또한 볼 수 있다.[5] 또한 선캄브리아기, 고생대, 중생대, 신생대의 화석들과 포유류, 조류, 곤충, 양서 파충류, 어류 등 다양한 생물 표본들을 만날 수 있다. [6] 3층 '지구환경관'에서는 입체안경을 끼고 빅뱅부터 지구가 형성되는 과정을 3차원 영상으로 볼 수 있다. 우주에서 온 철질 운석을 직접 만져볼 수도 있다.[7] 동굴관은 동굴의 종류와 생성원리, 석회암동굴의 단면을 살펴볼 수 있다. 자연에서 생성된 광물표본(보석광물, 형광광물 포함)과 퇴적암, 변성암, 화성암 등 암석 표본들이 전시되어 있다.[8] 매주 월요일은 휴관한다.

비단벌레신종 발표논문에 도움을 주었으며, 2010년도에 비단벌레 특집 전시회를 연 적도 있다.

갤러리[편집]

각주[편집]

  1. 서대문자연사박물관-박물관 관람 안내책자. 《46억년 지구의 역사를 한 눈에 서대문자연사박물관》. 4쪽. 
  2. “공룡”. 2019년 8월 7일에 원본 문서에서 보존된 문서. 
  3. “크시팍티누스”. [깨진 링크(과거 내용 찾기)]
  4. 서대문자연사박물관-박물관 관람 안내책자. 《46억년 지구의 역사를 한 눈에 서대문자연사박물관》. 8~11쪽. 
  5. “스트로마톨라이트 기증한 과학탐험가”. [깨진 링크(과거 내용 찾기)]
  6. “서대문자연사박물관”. 
  7. 서대문자연사박물관-박물관 관람 안내책자. 《46억년 지구의 역사를 한 눈에 서대문자연사박물관》. 14쪽. 
  8. “서대문자연사박물관”. 

외부 링크[편집]

PD-icon.svg 본 문서에는 서울특별시에서 지식공유 프로젝트를 통해 퍼블릭 도메인으로 공개한 저작물을 기초로 작성된 내용이 포함되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