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트라이프 스타디움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둘러보기로 가기 검색하러 가기
메트라이프 스타디움
New Meadowlands Stadium Mezz Corner.jpg
원어 이름 MetLife Stadium
이전 이름 뉴메덜랜즈 경기장 (2010년~2011년)
별칭 "The New Meadowlands"
소재지 미국의 기 미국 뉴저지주 이스트러더퍼드
좌표

북위 40° 48′ 49″ 서경 74° 4′ 28″ / 북위 40.81361° 서경 74.07444°  / 40.81361; -74.07444

기공 2008년 9월 5일
개장 2010년 4월 10일
소유 뉴저지 스포츠 앤 엑스포지션 오소리티
운영 메트라이프 스타디움 컴퍼니 LLC
표면 인조 잔디
건설 비용 16억 달러
설계 유잉콜
스칸스카 AB
360 건설
사용처 뉴욕 자이언츠 (NFL) (2010년~현재)
뉴욕 제츠 (NFL) (2010년~현재)
코파 아메리카 센테나리오 (2016년)
뉴욕 가디언즈 (XFL) (2020년~미래)
2026년 FIFA 월드컵
수용인원 82,566석

메트라이프 스타디움(MetLife Stadium)는 미국 뉴저지주 이스트러더퍼드에 위치한 경기장이다. 미식축구뉴욕 자이언츠뉴욕 제츠의 홈 구장으로 사용하고 있으면, 2020년에는 XFL 소속 뉴욕 가디언즈 홈구장으로 사용 예정이다. 자이언츠 스타디움의 노후화로 인해 신축한 경기장으로서 수용 인원은 82,566명이다.

2010년 4월 10일 뉴메덜랜드 경기장이라는 이름으로 개장했다. 뉴욕에 있는 보험사 메트라이프가 명명권을 획득해 현재의 이름으로 바뀌었다. 약 16억 달러의 건설 비용이 들어가 미국에서 제일 비싼 미식축구 경기장이다.

2010년 8월 10일 미국브라질간 축구 경기가 열렸으며 2011년 3월 26일에는 미국아르헨티나 경기가 열렸다. 2013년 4월 7일에는 WWE 레슬매니아 29가 이 경기장에서 열렸다.

2020년 재출범되는 XFL 소속 뉴욕 연고 구단의 홈구장으로도 사용 예정이다.

기 타[편집]

2014년 2월에 슈퍼볼 XLVIII(48)이 개최되었다. 이는 북부 지방에 있는 야외구장으로서는 최초로 열린 슈퍼볼 경기였으며 그 이후 보스턴, 캔자스시티, 시애틀, 그린베이 등 비슷한 기후 조건에 있는 팀들이 슈퍼볼 유치를 시도하고 있지만, 이 슈퍼볼 자체가 거대한 뉴욕 시장의 메리트가 작용한 결과인지라 해당 팀들이 슈퍼볼을 유치할 수 있을지는 상당히 불투명하다.

댈러스 카우보이스 홈구장인 AT&T 스타디움보다 3억 달러 가량 건설비가 더 들어간 세계에서 가장 비싼 경기장이다. 순수 경기장 건설 비용은 AT&T 스타디움이 더 들어갔지만, 메트라이프 스타디움 건설 당시 토지 비용이 훨씬 더 들어갔기 때문이다. 다만, 현재 잉글우드에 건설 중인 로스앤젤레스 스타디움 앳 헐리우드 파크가 완공되면 기록은 깨질 전망이다.

하프라인에는 NFL 로고를 그려놨고 터치다운 존의 도색은 양 팀의 홈경기때마다 바꾼다.

2019년 5월 18일 아이돌그룹 방탄소년단이 한국인 최초로 이 장소에서 단독콘서트를 가졌다.

2026년 FIFA 월드컵 결승전이 이 곳에서 열릴 예정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