녹사평역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이동: 둘러보기, 검색
녹사평(용산구청)
역명판
역명판
승강장
승강장
개괄
관할 기관 서울교통공사
소재지 서울특별시 용산구 녹사평대로 지하195
개업일 2000년 12월 15일
역 번호 629
승강장 구조 1면 2선
노선
서울 지하철 6호선
응암 기점 19.7 km
삼각지
(1.1 km)
이태원
(0.8 km)

녹사평(용산구청)역(綠莎坪(龍山區廳)驛)은 서울특별시 용산구 용산동4가에 있는 서울 지하철 6호선지하철역이다. 부역명은 용산구청으로, 인근에 용산구청이 있다.

역사[편집]

역 구조[편집]

승강장은 1면 2선의 곡선 섬식 승강장으로, 스크린도어가 설치되어 있다.

역사는 지상 4층에서 지하 5층까지 이루어져 있으며, 지상 4층에는 자연 채광이 가능한 유리 돔이 있다. 영화 《말아톤》을 비롯하여, 《천국의 계단》 등 여러 드라마의 촬영지로 사용되었으며, 또한 역사 내부에서 무료 결혼식이 이루어지기도 한다.

당초 서울시청사의 이전 계획과 11호선 환승 계획으로 인해 지금과 같은 모습으로 건설되었으나, 현재는 백지화되었다.[출처 필요]

승강장[편집]

삼각지
| 하상 |
이태원
상행 서울 지하철 6호선 삼각지 · 합정 · 디지털미디어시티 · 응암 방면
하행 이태원 · 동묘앞 · 청구 · 석계 · 봉화산 방면
  • 승강장에서 반대방면 열차로 승차가 가능하다.

역명 유래[편집]

녹사평이라는 이름은 조선 시대 말 고종 시기까지만 하더라도 이 일대에 잡초가 무성하여 사람이 살지 않았기에 푸른 풀이 무성한 들판이라는 뜻으로 붙여진 이름이다. 2000년 서울 지하철 6호선이 개통될 때 예전 지명을 살려 녹사평역으로 명명되었다.

한편 인근에 용산구청 신청사가 건설되고 구청의 기능이 2010년 4월 8일부터 이전됨에 따라 용산구청이 용산구청역으로 역명 변경을 추진하였고,[2] 2013년 12월 26일 역명이 녹사평역에서 녹사평(용산구청)역으로 변경되었다.[3]

역 주변[편집]

이용객 변동[편집]

2000년 자료는 개통일인 2000년 12월 15일부터 12월 31일까지인 17일 기준으로 환산한 것이다.

노선 일평균 인원수 (명/일) 각주
2000년 2001년 2002년 2003년 2004년 2005년 2006년 2007년 2008년 2009년
6호선 승차 3,147 3,717 3,902 3,935 4,006 3,905 3,883 3,987 4,174 4,338 [4]
하차 2,960 3,527 3,760 3,862 3,922 3,854 3,877 4,017 4,219 4,386
승하차 6,107 7,244 7,662 7,797 7,928 7,759 7,760 8,004 8,393 8,724
노선 2010년 2011년 2012년 2013년 2014년 2015년
6호선 승차 4,562 4,860 5,033 5,288 6,576 7,475
하차 4,689 5,022 5,217 5,580 7,269 8,171
승하차 9,251 9,883 10,249 10,868 13,845 15,646

사진[편집]

인접한 역[편집]

서울 지하철 6호선
628 삼각지
응암 순환
서울 지하철 6호선 630 이태원
봉화산 방면

각주[편집]

  1. 서울특별시고시 제2013-469호, 2013년 12월 26일.
  2. 이지헌 (2010년 9월 23일). “녹사평역 이름 바꾼다…용산구청역이 `유력'. 연합뉴스. 2010년 9월 24일에 확인함. 
  3. 서울특별시 고시 제2013-469호. 역명판 변경은 2014년 2월 28일 완료 예정.
  4. 서울도시철도공사 > 알림정보 > 자료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