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혜정 (1941년)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둘러보기로 가기 검색하러 가기
김혜정
출생1941년 3월 3일(1941-03-03)
일제 강점기 경상남도 마산
사망2015년 11월 19일(2015-11-19) (74세)
대한민국의 기 대한민국 서울특별시
직업영화배우
활동 기간1958년 ~ 1969년

김혜정(金惠貞, 1941년 3월 3일 ~ 2015년 11월 19일)은 대한민국의 배우이다. 경상남도 마산시에서 태어났다.

1958년 영화 《봄은 다시 오려나》에서 기자 역으로 데뷔하였으며, 비슷한 시기에 데뷔한 도금봉과 함께 육체파 배우로 널리 알려졌다. 1969년에 은퇴했으며, 2015년 11월 19일 새벽 4시 30분경 교회에 가다 교통사고를 당해 향년 75세의 나이로 사망하였다.

수상[편집]

외부 링크[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