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학의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둘러보기로 가기 검색하러 가기
김학의
金學義
대한민국의 제55대 법무부 차관
임기 2013년 3월 15일 ~ 2013년 3월 21일
대통령 박근혜
전임 길태기
후임 국민수
신상정보
출생일 1956년 8월 22일(1956-08-22) (63세)
출생지 대한민국 서울특별시
학력 서울대학교 대학원 법학 석사
경력 제20대 대전고등검찰청 검사장
제41대 광주고등검찰청 검사장
소속 김학의법률사무소 변호사
배우자 송혜정
자녀 1녀

김학의(金學義, 1956년 8월 22일 ~ , 서울)는 대한민국의 법조인이다. 2013년 3월 박근혜 정부에서 법무부 차관에 임명되었지만, 건설업자 윤중천의 강원도 원주 별장 등지에서 성접대를 받은 혐의 등으로 경찰 수사를 받으면서 취임한지 6일만에 사퇴했다.[1]

단순 성접대가 아닌 특수강간 의혹을 받고 있으며 당시 경찰은 피해 여성들의 진술과 문제의 ‘동영상’을 근거로 김학의 전 차관을 특수강간혐의로 검찰에 송치했지만, 검찰은 피해 여성들의 진술이 믿을 만하지 않다며 무혐의 처분을 내려 논란이 되고 있다.[2][3] 2019년 3월 22일 인천공항을 통하여 해외로 수사를 피해 출국하려고 하였으나 제지당하였다.[4] 2019년 4월 12일 YTN에서 단독으로 고화질 동영상을 입수하여 일부를 공개하고, 동영상 속 인물이 김학의와 동일인일 가능성이 높다는 전문가의 의견을 소개하였다.[5]

2019년 5월 9일 피의자 윤중천은 '별장 동영상'(2013년 대한민국 고위층 성접대 사건)을 자신이 촬영했으며, 동영상 속 등장인물이 김학의 전 차관과 비슷하네요 라고 진술하였으나 동일인물이라고는 끝내 진술하지 않았다 골프 접대 사실을 시인한 것으로 알려졌다. 윤씨는 김 전 차관에게 "검사장 승진 청탁에 쓰라"며 2008년 이전 수백만원이 담긴 돈 봉투를 건넸다고 진술한 것으로도 전해졌다.[6]

학력[편집]

경력[편집]

  • 1982년 : 제24회 사법시험 합격
  • 1985년 : 인천지방검찰청 검사
  • 1987년 : 전주지방검찰청 정주지청 검사
  • 1988년 : 서울지방검찰청 검사
  • 1990년 : 법무부 검찰1과 검사
  • 1992년 : 서울지방검찰청 검사
  • 1994년 : 대검찰청 검찰연구관
  • 1997년 : 청주지방검찰청 충주지청장
  • 1998년 : 서울고등검찰청 검사
  • 1999년 : 수원지방검찰청 공안부장검사
  • 2001년 : 법무부 검찰3과 과장
  • 2002년 : 서울중앙지방검찰청 공판2부 부장검사
  • 2002년 : 서울중앙지방검찰청 소년부 부장검사
  • 2003년 : 서울중앙지방검찰청 형사2부 부장검사
  • 2003년 : 대구지방검찰청 형사1부 부장검사
  • 2004년 : 창원지방검찰청 통영지청장
  • 2005년 : 대검찰청 공안기획관
  • 2006년 : 인천지방검찰청 제1차장
  • 2008년 : 춘천지방검찰청 검사장
  • 2009년 : 울산지방검찰청 검사장
  • 2009년 8월 : 제8대 서울남부지방검찰청 검사장
  • 2010년 7월 ~ 2011년 8월 : 제28대 인천지방검찰청 검사장
  • 2011년 8월 ~ 2012년 10월 : 제41대 광주고등검찰청 검사장
  • 2012년 10월 ~ 2013년 3월 : 제20대 대전고등검찰청 검사장
  • 2013년 3월 15일 ~ 2013년 3월 21일 : 제55대 법무부 차관
  • 김학의법률사무소 변호사


각주[편집]

전임
길태기
제55대 법무부 차관
2013년 3월 15일 ~ 2013년 3월 21일
후임
국민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