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골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둘러보기로 가기 검색하러 가기

구골(googol)은 10의 100제곱을 가리키는 숫자이다. 즉, 1 뒤에 0이 백 개 달린 수이다. 참고로 우주의 모든 소립자의 수는 대략 10의 80제곱개 이다.

= = 10,000,000,000,000,000,000,000,000,000,000,000,000,000,000,000,000,000,000,000,000,000,000,000,000,000,000,000,000,000,000,000,000,000

이 수의 이름은 1920년 미국의 수학자 에드워드 캐스너(Edward Kasner)의 9살짜리 조카 밀턴 시로타(Milton Sirotta)에 의해 지어졌다. 캐스너는 이 개념을 저서 《Mathematics and the Imagination》(수학과 상상)에 수록했다.

이 수의 학문적인 중요성은 그리 크지 않고, 주로 수학 수업에서 거론될 뿐이다. 캐스너는 이 수를 매우 큰 수무한대의 차이를 보이기 위해 고안했다. 칼 세이건은 그의 저서 '코스모스'에서 마치 무한대로 느껴지는 우주의 크기를 무한대와 비교하기 위하여 구골보다도 더 큰 수인 구골플렉스(역시 밀턴 시로타가 명명)를 활용하여 "구골플렉스와 1이 무한대보다 작은 정도는 서로 정확히 같다."라고 했다.

우주 과학[편집]

지금으로부터 년 후 우주는 마지막 남은 유일한 블랙홀호킹 복사에 의하여 증발한다.

구골에서 유래한 수[편집]

구골플렉스(googolplex)
10의 구골제곱이다.
= = 1010,000,000,000,000,000,000,000,000,000,000,000,000,000,000,000,000,000,000,000,000,000,000,000,000,000,000,000,000,000,000,000,000,000
구골플렉시안(googolplexian)
10의 구골플렉스제곱(10구골플렉스)이다. 1 다음에 0이 구골플렉스개 붙는다.()
= = 101010,000,000,000,000,000,000,000,000,000,000,000,000,000,000,000,000,000,000,000,000,000,000,000,000,000,000,000,000,000,000,000,000,000

회사명 구글의 유래[편집]

여담으로 인터넷 검색엔진 업체 구글(Google)은 처음에 구골(Googol)로 등록하려다가 실수로 사명을 잘못 표기한 것에서 구글로 등록하여 지금까지 쓰이고 있다.[1] 마운틴 뷰에 있는 구글 본사도 구골플렉스를 변형시켜 구글플렉스라고 부른다.

같이 보기[편집]

각주[편집]

  1. “Origin of the name "Google". 2012년 7월 4일에 원본 문서에서 보존된 문서. 2010년 3월 23일에 확인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