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조선과도입법의원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과도입법의원에서 넘어옴)
이동: 둘러보기, 검색
Pictogram infobox palace.png
남조선과도입법의원 / 남조선과도입법위원회
설립일 1946년 12월 12일
전신 대한민국 임시의정원
해산일 1948년 5월 30일
후신 대한민국 국회
소재지 대한민국 서울특별시 종로구 세종로 1-91
입법의장 김규식
한국의 역사
韓國史
Gyeongbokgung Palace.png
v  d  e  h

남조선과도입법의원(南朝鮮過渡立法議院) 또는 남조선과도입법위원회(南朝鮮過渡立法委員會)는 1946년 12월 12일 미 군정 한국에서 개원한 미군정 시대의 입법기관으로서 1946년 5월 미소공동위원회가 무기한 휴회(休會)하자 미군정에서 구성한 과도입법의원이었다. 남조선과도입법의원은 미군정에 대한 한계에도 불구하고 남조선과도입법의원법, 하곡수집법, 미성년자노동보호법, 부일협력자.민족반역자.전범.간상배에 대한 특별조례법률[1] 등을 제정하였다. 위치는 경성부 예장동(서울특별시 중구 예장동 8번지) 중앙청 청사 내 회의실에 소재하였다.

설립 배경[편집]

1945년 8월 15일 일본 제국의 패망으로 독립을 맞은 대한민국모스크바 3상 회담의 신탁통치 결정에 의거 미국소비에트연방이 분할해 군정을 시행하였다. 이에 따라 열린 미소공동위원회에서 원만한 타결을 보지 못한 미군정당국은 좌·우 양파의 김규식·여운형 등 온건파 지도자들에게 좌우합작운동을 시도하게 하는 한편, 이들을 중심으로 과도입법의원을 구성하게 된 것이다.

결성 및 운영[편집]

아처 러치(Archer L. Lerch) 군정장관은 J. R. 하지 미군사령관에게 한국인 입법기관의 창설을 건의하여 동의를 얻은 뒤 1946년 8월 24일 군정법령 제118호로 남조선과도입법의원의 창설을 발표하였다. 미국이 정식입법기관을 설치하고자 했던 이유는 한국인에게 민주주의 제도 인식 및 훈련을 하게 하고 법령초안 작성 등의 실무기술을 익히게 하며 소비에트연방하에 있는 북한체제에 대항하기 위해서 민주적인 의원설치가 불가피 했기 때문이다. 이 발표는 극도의 흥분상태에 놓인 좌·우 양파로부터 많은 비판을 받았으나 하지와 러치는 입법의원이 행정권 이양의 한 단계일 뿐 다른 목적은 없다고 성명을 발표하였고, 1946년 12월 12일 민선의원 45명, 관선의원 45명으로 구성된 과도입법의원인 남조선과도입법의원이 개원되게 된 것이다.

관선의원 명단

1) 金奎植(합위) 2) 呂運亨(합위) 3) 元世勳(합위) 4) 崔東旿(합위)

5) 安在鴻(합위) 6) 金朋濬(신진) 7) 洪命憙(유교) 8) 朴建雄(합위)

9) 黃鎭南(인민) 10) 文武術(해외) 11) 廉廷權(인민) 12) 姜舜(근로대중)

13) 卓昌赫(근로대중) 14) 申基彦(인민) 15) 金鶴培(근로대중) 16) 李鳳九(변호사)

17) 辛義卿(미상) 18) 黃信德(교육계) 19) 朴承浩(독촉애부) 20) 朴賢淑(여국민)

21) 呂運弘(사민) 22) 張子一(언론계) 23) 金志侃(조민) 24) 張連松(무)

25) 河敬德(언론계) 26) 許侃龍(한독) 27) 金乎(한미) 28) 許珪(사민)

29) 高昌一(해외) 30) 金墩(해외) 31) 邊成玉(기청) 32) 邊廣朝(천도교)

33) 金法麟(불교) 34) 張勉(카토릭교) 35) 張建相(사로) 36) 趙琬九(대종교)

37) 尹琦燮(한독) 38) 吳夏英(기독교) 39) 嚴恒燮(한독) 40) 鄭伊衡(해외)

41) 金若水(민중) 42) 李應辰(청우) 43) 李順鐸(학계) 44) 嚴雨龍(한독) 45) 兪鎭熙(한민)

민선의원 명단

서울시: 金性洙(한민) 張德秀(한민) 金度演(한민)

경기: 河相勳(한민) 文珍校(독촉) 李鍾瑾(독촉) 柳來琬(무) 染濟博(한민) 崔鳴煥(독촉)

충남: 洪淳徹(독촉) 金昌根(독촉) 柳英根(독촉) 李源生(독촉) 柳鼎浩(독촉)

충북: 金永奎(독촉) 宋鍾玉(독촉) 黃喆性(독촉)

전남: 洪性夏(한민) 千珍哲(한민) 崔鍾涉(한민) 高光表(한민) 李南圭(한독) 黃保翼(한독)

전북: 白南鏞(무) 鄭鎭熙(한민) 尹錫原(한독) 白寬洙(한민)

경남: 金喆壽(한민) 金國泰(무) 李周衡(무) 宋汶岐(독촉) 河萬漢(무) 愼重穆(무)

경북: 徐相日(한민) 尹洪烈(무) 李一雨(독촉) 金光顯(독촉) 金榮玉(무) 姜二亨(무) 李活(한민)

강원: 徐商俊(독촉) 趙軫九(독촉) 田永稷(독촉)

제주: 文道培(인민위원회) 金時鐸(인민위원회)

역대 의장, 부의장[편집]

의장[편집]

부의장[편집]

구성[편집]

남조선과도입법의원은 의장에 김규식, 부의장에 최동오·윤기섭을 각각 선출하였으며 법무사법위원회·청원징계위원회·내무경찰위원회·재정경제위원회·외무국방위원회·문교후생위원회·운수체신위원회·산업노동위원회 등의 과도입법의원 상임위원회와 선거법기초작업위원회·행정조직법기초작업위원회 등의 과도입법의원 특별위원회로 구성되었다.

한계[편집]

남조선과도입법의원은 활동기간동안 국회의원선거법 등 33건의 법률안을 심의하였으나 그 중 가결 처리된 것은 18건 밖에 되지 않았다. 당시 미군정에서는 남조선과도입법의원을 거치지 않고 법률을 공포할 수 있었는데 남조선과도입법의원이 존재했을 때로 제한하면 그 수는 무려 55건이나 되었다. 이 법령들은 남조선과도입법의원에서 법률을 제정하기까지에 한한다는 잠정적인 조치였지만 군정법령이 남조선과도입법의원의 과도정부법령보다 3배나 많은 것은 문제가 있다고 할 수 있다.

해산 및 의의[편집]

남조선과도입법의원은 과도정부법률인 대한민국국회법에 의해 1948년 5월 10일 실시된 대한민국 제헌국회 총선 이후 9일째 되는 날인 1948년 5월 19일 과도정부법률 제12호에 의하여 해산하였다. 남조선과도입법의원은 미군정에 대한 한계에도 불구하고 남조선과도입법의원법, 하곡수집법, 미성년자노동보호법, 민족반역자·부일협력자·간상배에 대한 특별법 등을 제정하였고, 그 밖에 공포한 법률은 11건이었다. 그리고 남조선과도입법의원 의원 중 대한민국 제헌국회 총선에 출마한 의원은 43명이었고 그 중 15명이 당선되어 제헌국회에 참여함으로써 의정활동 계승 및 입법활동에 밑거름이 되었다.

같이 보기[편집]

각주[편집]

  1. 위키문헌/ 부일협력자.민족반역자.전범.간상배에 대한 특별조례법률

외부 링크[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