6호 전차 B형 티거2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이동: 둘러보기, 검색
6호전차 티거 2
Bovington Tiger II grey bg.jpg
설명 박물관의 6호전차(Sd.Kfz. 182)
종류 중전차
개발국가 나치 독일 나치 독일
개발사 Henschel & Son
배치년도 1944년 ~ 1945년
역사
개발년도 1943년
생산기간 1943년 ~ 1945년
사용국가 나치 독일 나치 독일
사용된 전쟁 제2차 세계 대전
개량형 야크트티거
생산 대수 487대
일반 제원
승무원 5명 (지휘관, 포수, 장전수, 조종수, 통신병)
길이 7.61 m (대포까지 10.286 m)
높이 3.09 m
3.755 m
중량 68.5 t (초기) ~ 69.8 t (양산)
공격력
주무장 8.8 cm KwK 43 L/71 1문 84발
주포개발사 크루프(Krupp)
부무장 7.92 mm Machinengewehr 34
탄약수 4,800발
기동력
엔진 V-12 Maybach HL 230 P30 700 PS
마력 690 마력, 515 kW
출력/중량 10 PS/t
현가장치 Maybach OLVAR EG 40 12 16 B
노상 속도 41.5 km/h
기동 가능 거리 170 km
변속 전진 8단, 후진 4단
방어력
전면 장갑 하부 100mm 40°, 상부 150mm 40°
측면 장갑 하부 80mm 90°, 상부 80mm 65°
상부 장갑 40mm 90°

티거 2(Tiger II)는 제2차 세계 대전 중의 나치 독일 중전차 6호 전차 B형의 일반 명칭이다. 독일군의 공식 명칭은 Panzerkampfwagen(판저캄프바겐) VI Ausf. B, PzKpw VI Ausf.B이며, 또한, 제작 명칭인 '존더크라프트파르조이크(Sonderkraftfahrzeug) 182, SdKfz.182'도 있다. 이 전차는 "쾨니히스티거(Königstiger)"라는 이름으로도 알려져 있는데, 독일어 König는 영어의 King에 해당되어 영어로 '킹 타이거(King Tiger)', 또는 '로얄 타이거'로 불리기도 한다.

박물관의 6호전차 티거2와 사용 포탄

티거 2는 티거 1의 뒤를 이은 중(重)전차 이다. 그 이름은 동부전선에서 명성을 날린 티거를 본땄으나 기계적인 설계는 새로운 설계를 했다. 티거 1의 경우에는 이미 설계가 끝난 상황에서 러시아의 T-34전차를 대적하게 되어 경사장갑의 효과를 알게 된 후에도 수직의 장갑으로 생산 할 수 밖에 없었지만, 티거 2는 적군인 소련의 T-34 를 본받아 만든 5호 전차 판터(Panther) 전차처럼 피탄에 유리한 경사장갑을 채택하였다. 티거 2는 68.5(초기 포탑) ~ 69.8 톤의 무게였고, 150 ~ 180 mm 의 전면 장갑으로 보호되었다. 우수한 88mm 대전차 포를 56구경을 짧게 해서 탑재한 티거 1과는 달리 티거 2는 원래 사이즈인 88 mm KwK 43 L/71 포로 무장하였서 더욱더 강력한 파괴력을 과시하였다.

매우 육중한 장갑과 강력한 장거리 대포는 티거 2에 적군 전차에 대한 비교 우위의 강점을 제공했다. 특히 대항할 만한 중전차를 많이 보유하지 못한 서부 전선의 영국군과 미국군은 티거에 대해 약점을 드러냈다.

티거 2는 연합군소련 전차에 잘 대응하였다. 방어에 있어서, M4 셔먼은 정면에서도 정면 장갑을 관통하지 못하였고, M26 퍼싱IS-2는 각각 1300 m 와 200 m 이내로 접근해야 했다.[1]

티거 2는 그 크기와 선전 가치로 널리 알려졌다.

개발[편집]

처음에는 두 개의 설계가 준비되었다. 하나는 헨셸, 또 하나는 포르셰의 것이다. 양 측은 크루프가 설계한 포탑을 사용하였으나, 다른 점은 차체의 설계와 변속장치, 완충장치에 있었다.

헨셸의 안은 판저 탱크의 설계를 닮은 비스듬한 장갑의 전통적인 차체 설계를 채택하였다. 이 안은 엔진이 후방에 탑재되었고, 표준 형식으로 끼워진 로드휠이 가로빔의 토션바에 티거와 같은 형식으로 설치되어 있었다. 어쨌든 보수를 용이하게 하기 위해 휠은 티거 1에서보다는 끼워지기보다는 겹쳐졌다.

포르셰 차쳬 설계는 포탑이 뒷쪽에 탑재되었고, 엔진이 중간에 설치되었다. 완충장치는 엘레판트와 같았다. 이 완충장치는 양쪽에 6개의 로드휠이, 한 쌍의 바퀴에 통합된 짧은 종축 토션바와 함께 나온 짝을 이룬 구동 후륜에 양쪽으로 설치되어 있었다. 이러한 설계는 내부 공간을 절약하였고, 수리가 용이했다. 포르셰안은 하이브리드 동력 시스템을 사용하였는데, 이는 가솔린 엔진이 발전기에 동력을 공급하고 발전기는 스프라켓을 회전시키는 전기 모터에 전기를 공급하는 형식이다. 이러한 추진방식은 이전에 페르디난드형과 미국의 일부 설계에서 시도된 적이 있었지만, 생산에 옮겨지지는 않았다. 포르셰의 현가장치는 후에 소수의 야크트티거 구축전차에 사용되었다.

1944년 노르망디의 503 중전차대대의 티거 2는 초기의 소위 '포르셰' 포탑을 갖고 있었다.

헨셸이 계약을 성사시켰고, 모든 티거 2는 헨셸에 의해 제작되었다. 두 개의 포탑 설계가 차량 제작에 사용되었다. 초기의 설계는 이따금 '포르셰 포탑'으로 잘못 불리는데, 이는 그 원형이 포르셰에 의해 설계되었다는 믿음 때문이다. 실제 그 포탑은 두 가지 유형 모두 크루프의 초기 설계였다. 이 포탑은 둥근 앞면과 가파르게 경사진 측면, 지휘자의 전망대의 편의를 위한 만들기 어려운 둥근 부분이 있었다. 50개의 초기 포탑은 헨셸의 차쳬에 탑재되었고, 실전에 사용되었다. '헨셸' 포탑이라 불리는 더 흔한 "양산" 포탑은, 평평한 면에 양옆은 덜 가파르고 지휘자의 전망대를 위한 튀어나온 부분도 없었다.

티거 2 차체에 사용된 궤도 시스템은 특이했는데, 여기에는 교차하는 "컨택트 슈"와 "커넥터" 연결을 사용한다. 컨택트 슈 연결은 한 쌍의 가로 놓인 금속 막대가 땅과 접촉하고, 커넥터 연결은 땅에 닿지 않았다.

티거 2는 전쟁 후기에 개발되어 상대적으로 적은 수가 제작되었다. 다른 독일 전차와 마찬가지로, 이 전차는 개솔린 엔진을 사용하였다. 어쨌든, 동일한 엔진이 판터와 티거 1 전차에 동력을 공급하였고, 티거 2는 동력이 불충분하여, 다른 제2차 세계 대전의 여러 중전차처럼 많은 양의 연료를 소비하는데, 시기상 이미 연료 공급이 충분하지 않았다.

작전 중인 티거 2 전차

전투 기록[편집]

티거 2 전차가 최초로 쓰인 것은 1944년 7월 18일의 노르망디 전투였고, 운용 부대는 503 중전차대대(Schwere Panzerabteilung 503)였다. 동부전선에서 처음 쓰인 것은 1944년 8월 12일 501 중전차대대(sPzAbt 501)에서였으며, 소련의 비스툴라 강바바노프 교두보 전투에 투입되었다. 후에 티거 2는 특히 아르덴 반격1945년 소련의 폴란드와 동프러시아 공세, 독일의 헝가리 공세, 1945년 4월의 베를린 동부의 젤로브(Seelow) 고지, 마지막으로 베를린에서 등장하였다.

티거 2 전차는 티거 1 보다 더 엄청난 장갑과 판터(5호 전차)의 장갑 원리를 이용한 뛰어난 방어력, 그리고 티거 1 에 못지 않는 속도를 갖춘 전차이고, 1대가 13~20대 정도의 적 전차에 맞설 수 있는 능력을 갖추었으나 수가 너무 적고 제때에 연료 보급, 탄환 보급 등이 원활하게 이루어지지 못하고 전선으로 이동중에는 미국과 영국공군의 공습으로 대부분이 파괴되기 일쑤였다.

셔먼을 보유한 4 근위용기병연대7 근위용기병연대는 자신들이 1944년 9월 8일 영국군 중에서는 처음으로 티거 2를 격파했다고 주장하였다.

주석[편집]

  1. http://mailer.fsu.edu/~akirk/tanks/UnitedStates/mediumtanks/MediumTanks.html United States Medium tanks (미군 중전차: 하단부 주포의 성능 비교표 참조)

바깥 고리[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