육상순양함 P-1500 몬스터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이동: 둘러보기, 검색
란트크로이쳐 P-1500 몬스터
P1500macedon.jpg
종류 초중전차(超重戰車)
개발국가 나치 독일 나치 독일
역사
개발년도 1944년
생산기간 1944년
사용국가 나치 독일 나치 독일
일반 제원
승무원 100명+
길이 42 미터
높이 7 미터
14 미터
중량 1,500톤
공격력
주무장 800mm K(E) 1문
부무장 150mm sFH 18 곡사포
기동력
엔진 MAN M9v 40/46 (유보트용 디젤 엔진) 2200마력
마력 600
노상 속도 15km/h
기동 가능 거리 140 킬로미터 (87 마일)
방어력
장갑 200 밀리미터

육상순양함 P-1500 몬스터(Landkreuzer P 1500 Monster)는 제2차 세계 대전 중에 독일이 개발을 추진한 초중전차다.

개념[편집]

1943년 6월 23일, "독일 군수성의 잠수함 생산 담당이었던 그로테가 '육상 순양함'이라는 1000톤급 전차를 제안하였는데 아돌프 히틀러는 이 계획에 흥미를 보이며 개발 허가를 내주었다. 계획상으로 이 전차는 11인치 함포 2문과 128mm 포 1문, 20mm Flak 38 대공포 8문, 15mm MG151/15 기관포 2정을 탑재하면서도 시속 40Km의 속력을 낼 수 있을 것으로 계산되었다. 같은 해 12월, 크룹사는 800mm 도라포를 탑재한 1500톤급 전차인 P-1500을 제안했으나 1943년 초 군수성 장관 알베르트 슈페어가 모두 취소시켰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