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비노기 영웅전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이동: 둘러보기, 검색
마비노기 영웅전
개발사 데브캣 스튜디오
배급사 넥슨
원작 마비노기
시리즈 마비노기 시리즈
엔진 소스 엔진
플랫폼 마이크로소프트 윈도
장르 액션 게임, MORPG
모드 온라인 멀티 플레이
언어 한국어, 영어, 일본어, 중국어
이용가 등급 18세 이상 이용가(일반)
15세(청소년용)
입력장치 키보드, 게임 패드, 마우스

마비노기 영웅전》은 데브캣 스튜디오가 개발하고 넥슨이 서비스하는 액션 RPG 게임으로, 《마비노기》의 외전이며, 밸브 코퍼레이션사의 소스 엔진을 사용하여 물체의 파괴와 이용까지 구현한 사실적인 물리 환경이 특징이다. 2009년 12월 16일에 PC방을 대상으로 실시한 프리미어 오픈을 마치고 2010년 1월 21일 그랜드 오픈을 실시하여 정식 서비스에 돌입했다. 2010년 10월 27일 북미 2011년 10월 5일 유럽에서 빈딕투스(Vindictus)로 정식서비스가 시작됐다. 2011년 11월 30일 일본 (マビノギ英雄伝) 2011년 12월 23일 타이완에서 마비노기 영웅전(洛奇英雄传)으로 정식 서비스가 시작됐다.

게임플레이[편집]

전투 3D 액션 RPG 게임으로, 스토리와 연계된 전투를 부여받고 던전에서 전투를 수행하는 방식으로 게임을 진행한다. 플레이어는 3인칭 시점으로 캐릭터를 조작하며, 주어진 커맨드를 입력하여 공격을 하거나 스킬을 사용하여 몬스터를 처치한다. 옵션에서 키보드 모드와 마우스 모드 중 원하는 조작 방법을 선택할 수 있으며, 게임패드로도 조작이 가능하다.

플레이어는 던전에서 전투를 완수하거나 아이템을 입수하는 방법으로 연계된 스토리를 진행해야 한다. 일반적인 던전은 4인까지, 특수한 보스몹 레이드 시에는 8인까지 플레이 할 수있다. 최대 24인까지 참여할 수 있는 기사단 전투도 존재한다. 선착장에서 배를 타고 던전에 도착하는 구조로 이루어져 있다. 각 던전에서는 다양한 사물이나 지형이 있으며 이를 활용하여 몬스터를 쓰러뜨릴 수도 있다. 또한, 갈고리 사슬, 창과 같은 보조무기를 사용할 경우 몬스터의 움직임을 둔하게 만들거나 특정한 부위를 맞춰 아이템을 획득할 수 있다. 던전에서 획득한 아이템은 스토리 진행이나 제작 아이템의 재료로 쓰인다. 또한 밸브사의 소스 물리엔진을 사용하여 갑옷이 훼손되거나 물체가 파괴되는 효과로 더욱 실감나는 전투를 즐길 수 있다. 모든 전투가 논타겟팅 방식으로 이루어져 있어 익숙해지는데 시간이 다소 걸리나 논타겟팅 특유의 손맛을 느낄 수 있다.

하지만 고질적인 서버문제 및 운영의 실정과, 게임 특성과는 별개되는 무리한 pvp시스템의 매칭은 게임의 퀄리티를 하향시키는 결과까지 초래하였으나 지금은 어느 정도 개선되어 일정한 수의 유저를 유지하고 있다.

캐릭터[편집]

클래스에 따른 구분이 아닌, 베이스 캐릭터를 선택하여 플레이하는 방식을 취하고 있다. 베이스 캐릭터는 각각 공격 방식이나 착용 가능한 무기, 사용하는 스킬 등에 큰 차이가 있다. 현재까지 등장한 베이스 캐릭터는 리시타, 피오나, 이비, 카록, 카이, 벨라, 허크, 린, 아리샤가 있다.

  • 리시타는 양손에 검이나 창을 들어 듀얼소드와 듀얼스피어로 구분된다. 회피방식과 스킬이 달라진다.
  • 피오나는 소드와 해머 그리고 방패를 사용하며, 방패는 스몰실드와 라지실드로 나뉜다. 소드는 빠른 공격속도와 적당한 공격력, 해머는 느린 공격속도와 높은 공격력을 가지며 스몰실드는 방패공격 스킬을 사용할 수 있으나 방어시 밀려나고, 라지실드는 보다 완벽한 방어가 가능하다.
  • 이비는 마법과 연금술을 사용하며 무기로는 스태프와 배틀 사이드를 사용한다. 스태프는 회복마법을 포함한 원거리 공격마법을, 배틀사이드는 블링크와 빠른 중거리 공격이 장점이다. 캐릭터중 유일하게 부활을 사용한다.
  • 카록은 자이언트 종족으로 기둥과 블래스터를 사용하며, 기둥은 느리지만 높은 타격감과 공격범위, 각각의 데미지가 높은 장점이 있으며 기둥던지기라는 스킬을 통해 기둥을 던져버리고 맨손격투로 전환도 가능하다. 블래스터는 장착형 근접화포무기로 복싱처럼 빠르고 탄력있는 근거리 플레이가 장점이다.
  • 카이는 활과 크로스건을 사용하며, 활은 숏보우/롱보우로 전환이 가능하며 각각 자동조준, 빠른공격속도/ 수동조준, 느린공격속도의 탄력있는 플레이가 가능하다. 크로스건은 FPS를 하는 것처럼 매우 빠른 공격속도와 재장전을 통한 버프가 장점이다.
  • 벨라는 듀얼 소드와 듀얼 블레이드를 사용하며, 모두가 독자적 무기를 사용하는데 비해 유일하게 리시타와 듀얼소드를 공유하고 있다. 리시타와 흡사한 스타일에 백래쉬를 통한 원거리 공격 되돌려보내기와 카운터가 특징. 듀얼블레이드는 사슬로 이어진 날무기이며 투척과 회수를 모토로 중-장거리 공격이 가능한 장점이 있다.
  • 허크는 대검(그레이트소드)을 이용하는 캐릭터이다. 대검 이용해 리치가 길고 강력한 스매시가 가능하며 철벽 과 복수 를 통한 생존이 가능한 장점을 가지고있다. 현재 마영전의 가장 큰 밸런스 파괴 캐릭터이다.
  • 린은 창(배틀글레이브)을 이용하는 캐릭터이다. 스매시 추가타 공격으로 낙화를 쌓고 개화 스킬로 한번에 큰 딜링을 한다. 히트앤런 스타일의 플레이가 주를 이룬다고 한다.
  • 아리샤는 캐스틀릿 과 롱블레이드 를 이용하는 캐릭터이며, 마법과 검술을 이용하는 마검사형 캐릭터 이다.

시스템[편집]

원작인 《마비노기》의 일부를 답습하고 있으나 운영이 매끄럽지 못하다는 지적을 받고 있다. 세부적인 요소에서는 많은 차이를 보인다. 스킬 시스템은 원작처럼 랭크업의 방식을 취하고 있으나, 레벨업이 아닌 전투 완수나 메디테이션 스킬을 통해 획득한 AP를 통해 스킬을 올린다는 점에서 차이가 있다. 스킬은 스킬창[v]눌러 일정 골드를 지불하고 입수할 수 있으며, 중요한 스킬은 스토리 진행 중에 따로 스킬을 입수할 수 있다. 또한, 스킬을 수련하는 중에는 다른 스킬의 랭크업을 진행할 수 있다. 타이틀 또한 원작처럼 특정 조건을 만족시키면 얻을 수 있으나, 그 타이틀을 장착하지 않고 획득하는 것만으로도 효과를 볼 수 있다는 것이 차이점이다.

개발[편집]

2006년부터 데브캣 채용 안내 문서에서 코드 네임인 '프로젝트 영웅전'으로만 소개되다가, 2007년 4월 2일 넥슨을 통해서 게임 정보가 처음으로 정식 발표되었다.[1] 데브캣 스튜디오의 김동건 본부장은 소스 엔진의 사용에 대해서 강조하며 "소스엔진의 사실적인 하이엔드 비주얼 표현력 역시 영웅전을 돋보이게 할 것이며, 밸브에서도 이 프로젝트에 많은 관심을 보이며 협조하고 있다."고 설명하였다.[2]

줄거리[편집]

켈트 신화를 배경으로 하는 원작 마비노기온을 바탕으로 하였으며, 데브캣 스튜디오의 작품인 마비노기와 평형세계이다.


2007년 11월 8일 지스타에서 처음으로 영상이 공개되었고,[3] 다음 해인 2008년 11월 13일에는 지스타에서 최초 공개 시연을 진행하였다.[4]

데브캣은 서버 접속과 같은 기술적인 문제를 시험하고자 2009년 3월 20일부터 2일 동안 1차 클로즈 베타 테스트를 시행했으며, 2009년 5월 19일부터 5일 동안에는 2차 클로즈 베타 테스트를 진행하였다. 이후에도 간헐적으로 새로운 시스템과 서버 안정성을 시험하는 게릴라 테스트가 열렸다. 게릴라 테스트 일정과 게임에 대한 소식은 SMS 서비스를 통해서 문자로 받아볼 수 있었다.[5]

넥슨은 2009년 12월 4일 아펙스 홍보관에서 기자 간담회를 개최하고 《마비노기 영웅전》의 게임 시스템과 게이머 대상 서비스, 론칭 전략, 향후 계획 등을 공개하였다.액션 리얼리티의 표방이며, 온라인 게임의 한계를 극복하고자 노력하였다"고 언급하였다.[6] 2009년 12월 16일에 PC방을 대상으로 하는 프리미어 오픈이 본격적으로 이루어졌다. 프리미어 오픈 첫 날에는 PC방 RPG 장르 순위 6위를 기록하였으며, 같은 달 20일에는 동시접속자수 1만을 돌파하였다.[7][8]

프리미어 / XE[편집]

마비노기 영웅전은 프리미어와 eXtreme Edition(XE) 두 가지 종류가 있다. 기존에 있던 오리지널 게임이 프리미어이며, 난이도를 좀더 낮추고 경쾌한 액션 위주로 새로 만들어진 것이 XE이다. 마비노기 영웅전 XE에서는 점프, 띄우기, 공중콤보, XE무브 등 다른 액션이나 기술이 추가되었고, 일부 캐릭터는 조작법이나 기술이 변경되기도 하였다. 2012년 시즌2 업데이트에 프리미어에도 점프와 띄우기가 도입되어, XE와의 차이점이 약간 줄어들었다.(2014년에는 결국 점프를 삭제하였다)

대한민국에는 두 종류가 각각의 서버로 나뉘어 모두 운영중이며, 다른 지역에는 하나의 종류만 운영되고있다. 대한민국에서는 2011년 2월 21일부터 2월 27일까지 프리미어 서버와 XE 서버 간의 캐릭터 이동에 대한 시범 서비스를 실시하였고 계정 내 생성 된 캐릭터들 중 한개의 캐릭터만을 이전할 수 있도록 하였다. 그러나 시범 서비스 이후에 정식 서버 이동 서비스가 이루어지지는 않았다.

결국 프리미어 서버 와 XE 서버는 통합 되어 현재 프리미어 서버만 서비스 되고 있다.

  • 프리미어로 서비스중인 지역
    • 대한민국, 북미, 일본
  • XE로 서비스중인 지역
    • 대한민국(2014년 04월 24일 서비스 종료), 중국, 대만, 유럽

주석[편집]

  1. 시몬 (2006년 5월 4일). 데브캣, 2개의 새 게임 만들고 있다.. 디스이즈게임. 2010년 1월 5일에 확인.
  2. 데브캣 신작 프로젝트 영웅전, 윤곽 공개!. 디스이즈게임 (2007년 4월 2일). 2010년 1월 5일에 확인.
  3. 조학동. "'국내 최대의 게임 축제' 지스타2007 금일 개막", 《동아닷컴》, 2007년 11월 8일 작성.
  4. 백인성. "국내최대 게임쇼 ‘지스타 2008’ 개막", 《파이낸셜 뉴스》, 2008년 11월 13일 작성.
  5. 세나 (2009년 9월 28일). 마비노기 영웅전 새소식 SMS 신청 안내. 넥슨.
  6. 김동현. "마비노기 영웅전은 극사실주의 전투를 표방", 《게임동아》, 2009년 12월 4일 작성. 2010년 1월 5일 확인.
  7. "마비노기 영웅전 오픈 첫날 PC방 RPG 순위 6위 진입", 《디스이즈게임》, 2009년 12월 17일 작성. 2010년 1월 5일 확인.
  8. "영웅전 PC방 오픈 동시접속자수 1만 돌파", 《디스이즈게임》, 2009년 12월 21일 작성. 2010년 1월 5일 확인.

바깥 고리[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