뚱딴지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이동: 둘러보기, 검색
생물 분류 읽는 법뚱딴지
Helianthus tuberosus 1.JPG
일산 풍산동에서(2009년 9월)
생물 분류
계: 식물계
(미분류): 속씨식물군
(미분류): 진정쌍떡잎식물군
(미분류): 국화군
목: 국화목
과: 국화과
아과: 국화아과
족: 해바라기족
속: 해바라기속
종: 뚱딴지
학명
Helianthus tuberosus
L. (1753)

뚱딴지(문화어: 뚝감자)는 국화과에 속하는 여러해살이풀이다. 돼지감자라고도 부르며, 북아메리카 원산이다.

생태[편집]

심어서 기르기도 하고 심어 기르던 것이 야생하기도 한다. 줄기 높이는 1.5~3m이며 거친 털이 있다. 잎에도 털이 나며, 아랫부분의 잎은 마주나고 윗부분의 잎은 어긋난다. 긴 타원형이고 길이 15cm 내외이며 끝이 뾰족하고 가장자리에 톱니가 있고 잎자루에 좁은 날개가 있다. 꽃은 9~10월에 줄기에서 갈라진 가지마다 노란색 두상화가 핀다. 혀꽃은 10~20개이다. 열매는 수과이고 비늘 모양의 돌기가 있다. 뿌리에 덩이줄기가 많이 생긴다.

쓰임새[편집]

덩이줄기를 가축 사료나 알코올 제조 원료로 쓰며, 식용하기도 한다. 최근에 천연 인슐린로 주목받고 있다.[1]

사진[편집]

주석[편집]

  1. 박시영. "무시무시한 사막화를 막는 ‘뚱딴지’", 《용인신문》, 2007년 12월 1일 작성. 2009년 10월 28일 확인.

참고 자료[편집]

  • 고경식·김윤식, 《원색한국식물도감》(아카데미서적, 1988)
  • 이동혁, 《오감으로 찾는 우리 풀꽃》(도서출판 이비컴, 2007) ISBN 978-89-89484-57-8
  • 풀베개

같이 보기[편집]

바깥 고리[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