개구리목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이동: 둘러보기, 검색
생물 분류 읽는 법개구리목
Rana esculenta on Nymphaea edit.JPG
생물 분류
계: 동물계
문: 척삭동물문
강: 양서강
목: 개구리목 (Anura)
Merrem, 1815
아목
Frog distribution.png
개구리목의 분포

개구리목 또는 무미목(無尾目)은 양서류의 하위 분류로, 개구리, 두꺼비, 맹꽁이를 포함한다.

특징[편집]

몸이 굵고 짧으며, 목 부분에는 잘록한 부분이 없다. 성체에서는 꼬리가 없어지고 네 다리, 특히 뒷다리가 매우 발달되어 있다. 이들은 다시 선골·흉대·척추골의 형태상 차이, 앞발가락의 관절골 및 위턱뼈의 이빨 유무, 빨판이나 물갈퀴의 상태 등을 기준으로 분류되어 오늘날 약 5,000 여종이 알려져 있다. 이 중 원시 개구리는 꼬리가 없어졌음에도 불구하고 꼬리를 움직이는 근육이 남아 있다. 또한 물에서 살며 새끼를 돌보는 개구리류는 '무설류'라고도 불리는데, 좌우의 유스타키오관이 하나로 되어 인후부에 열려 있다.

먹이는 살아 있는 곤충이며, 황소개구리처럼 생태계가 파괴될 정도로 물고기, 작은 , 토종 개구리등을 잡아먹는 종류도 있다. 천적으로는 , 때까치, 황새, 물장군(노린재목의 수서곤충. 개구리등의 체액을 빨아먹는다.)등이 있다.

개구리는 전 세계 각지에 퍼져 서식하고 있으며 특히 남미산 개구리는 독을 몸에 지니고 있는데 남미산 개구리의 독은 뱀의 독보다도 더욱 독성이 강해 생명체가 낼 수 있는 모든 독 중에 가장 독성이 강하여 남미산 독개구리의 독은 한 방울로도 성인남성 100,000명을 죽일 수 있을 만큼 치명적이다.

겨울잠[편집]

개구리는 겨울이 되면 땅속으로 들어가 겨울잠을 잔다. 주변 온도에 따라 체온이 변하는 변온동물이기 때문이다. 게다가 겨울이 되면 먹이가 되는 곤충들도 사라지기 때문에 겨울잠을 잘 수밖에 없다. 또, 개구리는 양서류 동물로서 피부호흡을 하기 때문에 겨울잠을 자야 한다. 양서류가 피부호흡을 하기 위해서는 물이 필요하다. 피부가 물기에 젖어야 피부호흡을 하 수 있는 것이다. 그런데 겨울이 되면 물이 얼어버리기 때문에 개구리의 피부는 건조해져서 피부호흡을 못하게 된다. 그래서 겨울잠을 자게 된다. 그런데 개구리는 겨울잠을 자는 동안 체온이 영하로 내려가도 얼어 죽지 않는다. 체내의 당분 농도가 높아서, 체액의 어는 점을 낮추기 때문에 그럴 수 있다. 겨울잠을 자는 개구리는 혈액 1리터 당 45그램의 당분을 지니며, 인간이 혈액 1리터 당 4그램의 당분만 초과해도 당뇨병에 걸리는 것에 비하면 놀라운 수치이다.[1]

분류[편집]

개구리목에는 약 5,070 종이 속한다. 개구리목은 크게 3개 아목으로 나눈다.

해부[편집]

같이 보기[편집]

주석[편집]

  1. 심재한 (2001년 3월 2일). 《생명을 노래하는 개구리》. 다른세상, 127~128쪽. ISBN 89-7766-021-1
Heckert GNU white.svgCc.logo.circle.svg 이 문서에는 다음커뮤니케이션에서 GFDL 또는 CC-SA 라이선스로 배포한 글로벌 세계대백과사전의 내용을 기초로 작성된 글이 포함되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