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INE (기업)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Picto infobox enterprise.png
LINE주식회사
LINE株式会社

LINE Corporation
LINE Corporation Logo.png
라인 본사가 위치한 JR 신주쿠 미라이나 타워
라인 본사가 위치한 JR 신주쿠 미라이나 타워
형태 주식회사
산업 분야 전기통신업
창립 2000년 9월 4일
전신 네이버 재팬
라이브도어
시장 정보 도쿄: 3938
NYSE: LN
국가 일본의 기 일본
본사 소재지 도쿄도 신주쿠구 신주쿠 JR 신주쿠 미라이나 타워 23층
핵심 인물 타케시 이데자와 (대표이사 사장)
제품 라인, 라이브도어
자본금 250억 9,619만
(2013년 4월 1일 기준)
매출액 단독: 259억 400만 엔
(2012년 12월 기준)
영업이익 단독: △ 7억 700만 엔
(2012년 12월 기준)
순이익 단독: △ 19억 1,400만 엔
(2012년 12월 기준)
자산총액 단독: 305억 7,800만 엔
(2012년 12월 31일 기준)
모기업 네이버 주식회사
소프트뱅크 주식회사
자회사 LINE PLUS주식회사
LINE Business Partners주식회사
LINE Fukuoka주식회사
주식회사데이터호텔
종업원 790 명
(2014년 10월 1일 기준)
웹사이트 http://linecorp.com/

LINE주식회사(일본어: LINE株式会社)는 일본의 국민 모바일 메신저 LINE을 운영하는 정보 통신 기업이다. 대한민국 네이버 주식회사의 일본 법인으로 출발하여 2016년 일본 도쿄증권거래소와 미국 뉴욕증권거래소에 상장하였으며 2019년까지는 네이버 주식회사가 약 73.36%의 지분을 보유한 자회사이었으나, 일본 소프트뱅크의 자회사인 Z 홀딩스와의 경영 통합으로 2021년 3월 말부터는 네이버와 소프트뱅크의 공동 경영 체제에 속한다.

2000년 9월 4일 한게임재팬주식회사(일본어: ハンゲームジャパン株式会社)로 설립되었으며 2003년 8월 28일 NHN Japan주식회사(일본어: NHN Japan株式会社)로 상호 변경하였다.

2007년 11월에 포털 사이트 네이버 재팬을 개설하여 2009년에 공식 서비스를 시작하였고 인지도 확대를 위하여 당시 경영난에 빠져있던 일본 시장 점유율 7위 포털사이트 라이브도어를 인수하기도 하였으나, 이용률 저조로 인해 2013년 12월 18일자로 사이트를 폐쇄하였다.

2013년 4월 1일, 일본에서 성공리에 유저수를 늘리고 있던 운영 서비스 라인 (LINE)에서 따와 현 상호로 변경하였다. 600명의 직원 중 20%가 일본인이 아닌 한국인이다.[1] 라인 한국시장 출시를 포함한 글로벌 진출은 2013년 한국에 설립된 자회사 라인플러스가 맡는다.

2020년 9월 라인 주식회사와 네이버 주식회사는 일본의 음식 배달 서비스 업체인 '배달관'을 약 3400억원에 공동 인수하였다.[2]

경영 통합[편집]

2019년 11월 18일 라인 주식회사는 일본 IT 대기업 소프트뱅크그룹이 운영하는, 일본 1위의 포털사이트 야후! 저팬의 운영사 Z 홀딩스와 경영통합에 관한 기본합의서를 체결하고, 12월 23일 본계약을 체결했다. 계약내용은 이렇다. 라인의 모기업 네이버와 Z 홀딩스 모기업 소프트뱅크그룹이 시중의 라인 주식과 스톡옵션을 모두 매입해서 합작회사로 한다. 그리고 이 합작회사가 Z 홀딩스를 매입한다. 합작회사 의결권은 네이버와 소프트뱅크그룹이 반씩 갖는다. 2020년 10월까지 이 작업이 마무리된다.[3] 그러나 코로나19 범유행으로 인하여 실제로는 2021년 3월에서야 마무리되었다.

배경[편집]

LINE과 구 Z 홀딩스 (야후! 재팬)의 경영통합으로 네이버는 일본 최대 포털사이트, 인터넷 은행 및 결제 서비스의 공동 소유권 및 경영 주도권을 확보하였다. 그러나 이것이 라인 등을 통해 일본의 모바일 시장을 이미 장악하고 있던 네이버의 원래 계획이라고 보기 어렵다.

네이버는 발전도상 단계인 일본의 간편결제 시장을 선점하기 위하여 자회사 라인을 통하여 LINE 페이 서비스를 출시하였다. 그러나 후발주자인 소프트뱅크가 경쟁 서비스를 내놓으며 막대한 자본력을 동원하여 출혈 경쟁을 벌여, 라인은 끝내 수백억 엔 규모의 연간 적자를 계상하기에 이르렀다. 이것이 네이버가 라인을 통합시킬 수 밖에 없도록 하는 주요 원인이 되었다는 견해가 존재한다.[4][5]

각주[편집]

  1. “(けいざい新話)LINE物語:1 「つながる」追求、3・11契機”. 《아사히 신문 디지털》 (아사히 신문사). 2013년 4월 17일. [깨진 링크(과거 내용 찾기)]
  2. 이어진 (2020년 3월 31일). “네이버, 라인타고 日 배달시장 접수···‘데마에칸’ 3400억에 인수”. 2021년 4월 18일에 확인함. 
  3. 정명섭 (2020년 3월 17일). “라인·야후재팬, Z홀딩스 주총서 승인... 10월 통합 완료”. 2020년 3월 30일에 확인함. 
  4. “이해진 VS 손정의…일본 'Pay 전쟁'. 2019년 4월 30일. 2021년 6월 26일에 확인함. 
  5. 파이낸셜뉴스 (2020년 1월 30일). “라인 적자 5300억…네이버, 6조 매출 넘겨도 "웃는게 아니야"(종합)”. 2021년 6월 26일에 확인함. 

같이 보기[편집]

외부 링크[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