캠프모바일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이동: 둘러보기, 검색
Picto infobox enterprise.png
캠프모바일
창립 2013년 3월 1일
해체 2018년 2월 1일
국가 대한민국의 기 대한민국
본사 서울특별시 서초구 서초동 1328-3
핵심 인물 김주관 (대표이사)
사업 내용 모바일 서비스 개발, 판매
제품 밴드, 도돌런처[1], 후스콜, 라인데코, 워치마스터
자본금 1,200억 원 (2014년 10월)[2]
모기업 네이버 주식회사
종업원 150여 명 (2013년 3월)[3][4]
웹사이트 http://www.campmobile.com/

캠프모바일네이버의 모바일 분야 자회사였으며, 2013년 3월 1일에 설립되어 2018년 2월 1일 다시 네이버에 통합되었다.[5][6] 모바일 앱의 개발과 판매에 주력하는 회사로서, 주요 제품으로는 밴드, 도돌런처, 후스콜, 라인데코가 있었다.

역사[편집]

모바일 시장 대응을 위해 2013년 2월 6일 설립이 결정되어 3월 1일 설립되었다.[7] NHN (네이버 주식회사의 당시 이름)에서 400억 원을 출자하였고,[8] NHN의 기존 모바일 서비스 중 밴드를 캠프모바일로 이관하였다. 기존의 '네이버' 브랜드와 거리를 둔 서비스를 지향했다.[9] 유틸리티 앱 분야에서는 '도돌'이라는 브랜드를 바탕으로 사업을 확장했다.[10][11]

캠프모바일은 글로벌 시장 확대와 모바일 사업 다각화를 주요 목표로 삼았다.[12]

해외 시장 진출을 강화하기 위해 기존 이람 대표 체제에서 2013년 9월 30일 이람, 박종만 공동대표 체제로 전환했다.[13] 2013년 11월에는 네이버에서 400억 원을 추가로 유상증자했다.[2] 이어 2013년 12월에는 스팸 전화 식별 앱인 후스콜의 개발사인 타이완의 고고룩을 약 186억 원에 인수함으로써 해외 시장 진출의 교두보로 삼았다.[14][15][16] 또한 2014년 1월 12일에는 글로벌 서비스에 집중하기 위해서 모바일 쿠폰 앱 '열두시'를 별도 법인으로 캠프모바일에서 분리했다.[17] 캠프모바일의 자산이 늘어남에 따라 2014년 3월 27일 네이버는 캠프모바일을 주요 종속 회사로 편입했다.[18][19] 2014년 10월 29일에는 글로벌 서비스 강화를 위해 네이버에서 다시 400억 원을 유상증자하였다.[2][20] 시장 확대의 일환으로 2015년 2월 12일에는 앞서 인수한 고고룩을 통해 쿠마스투디오를 인수하였다.[21] 2015년 2월 26일에는 글로벌 비즈니스 플랫폼 제공을 위해 도돌런처의 검색 서비스를 야후와 제휴했다.[22] 2015년 3월 31일 자산 변동에 따라 네이버 주요 종속 회사에서 탈퇴했다.[23]

한편 모바일 사업 다각화를 목표로 SNS 서비스인 밴드 이외에 런처 서비스도 시작해 2013년에는 도돌런처를, 2014년 3월에는 라인데코를 출시했다.[24] 2015년 중반부터는 웨어러블 시장에도 진입하여 업계 최초로 스마트워치 플랫폼인 워치마스터를 출시했다.[25][26] 2015년 9월에는 동영상 메신저 앱 스노우를 개발하여 큰 성공을 거두었다.[27]

2016년 6월부터는 김주관 대표이사가 취임하여 제2기 사업을 시작하게 되었다.[28] 한편 캠프모바일이 개발한 스노우가 인기를 끌면서 2016년 8월 스노우주식회사가 캠프모바일에서 인적분할 방식으로 분사했다.[29]

2017년 11월 27일 네이버는 글로벌 UGC 플랫폼 기술 강화를 위해 2018년 2월 1일 캠프모바일을 다시 네이버로 통합하기로 결정했다.[6]

제품[편집]

각주[편집]

  1. 김준혁, 캠프모바일 인터뷰, 〈네이버라이프매거진〉, 2013년 5월호
  2. 최광 (2014년 10월 29일). “네이버, 캠프모바일에 400억원 추가 투자”. 《머니투데이》. 
  3. 김광현 (2013년 6월 19일). “이람 캠프모바일 대표 "사무실에 텐트 치고 회의…'밴드'로 글로벌 묶겠다". 《한국경제》. 
  4. 이하늘 (2013년 6월 15일). "벤처 성공비결? '삼진' 많아야 '홈런'도 나온다". 《머니투데이》. 
  5. 심재석 (2013년 6월 16일). “캠프모바일, 네이버 넘어 모바일 지배자를 꿈꾼다”. 《디지털데일리》. 
  6. 김윤희 (2017년 11월 27일). “네이버, 밴드 앱 개발사 '캠프모바일' 합친다”. 《지디넷코리아》. 2017년 11월 29일에 확인함. 
  7. CAMP MOBILE, navercorp.com
  8. 조유진 (2013년 2월 6일). “NHN, 신설 법인'캠프모바일' 설립(1보)”. 《아시아경제》. 
  9. 민혜정 (2013년 6월 17일). “모바일도 네이버 영향력 확대”. 《아이뉴스24》. 
  10. 이지현 (2013년 6월 5일). “NHN 모바일 대표 브랜드로 '도돌' 키운다…"도돌 막강 라인업 구축". 《한국경제》. 
  11. 지봉철 (2013년 6월 5일). “캠프모바일, 국민 앱 브랜드로 '도돌' 키운다”. 《뉴스1》. 
  12. 이수호 (2015년 3월 11일). “네이버의 모바일 전초기지 캠프모바일…"카카오 잡을까?". 《뉴스핌》. 
  13. 정미하 (2013년 9월 30일). “네이버 자회사 캠프모바일, 이람·박종만 공동대표 체제”. 《아이뉴스24》. 
  14. 김효진 (2014년 1월 14일). “네이버, 186억원에 고고룩 '후스콜' 인수한 진짜 이유”. 《한국경제》. 
  15. 정선미 (2013년 12월 9일). “네이버 자회사 캠프모바일, 대만업체 '고고룩' 인수”. 《조선비즈》. 
  16. 박민주 (2013년 12월 9일). “네이버 캠프모바일, 대만업체 ‘고고룩’ 인수”. 《서울경제》. 
  17. 한세희 (2014년 1월 12일). “캠프모바일, 로컬 앱 열두시 분사…글로벌화 집중”. 《전자신문》. 
  18. 박희진 (2014년 3월 27일). “NAVER, 캠프모바일 종속회사로 편입”. 《한국경제》. 
  19. 박세인 (2014년 3월 27일). “네이버, 주요 종속회사로 캠프모바일 편입”. 《파이낸셜뉴스》. 
  20. 김태헌 (2014년 10월 29일). “네이버, 캠프모바일 유상증자…“밴드, 글로벌 진출 때문””. 《이투데이》. 
  21. 김은경 (2015년 2월 12일). “캠프모바일 '고고룩', 홍콩 스팸 필터앱 '쿠마' 인수”. 《연합뉴스》. 
  22. 김학재 (2015년 2월 26일). “캠프모바일 '도돌런처', 야후와 검색 제휴..글로벌 비즈니스 시작”. 《파이낸셜뉴스》. 
  23. 김용현 (2015년 3월 31일). “NAVER "캠프모바일 주요종속회사서 탈퇴". 《뉴스토마토》. 
  24. 권오용 (2015년 3월 7일). “네이버 모바일 첨병 캠프모바일의 2년 성적표는”. 《일간스포츠》. 
  25. 박호현 (2015년 4월 21일). “캠프모바일, 스마트워치 화면 플랫폼 만든다”. 《서울경제》. 
  26. 소성렬 (2015년 3월 6일). “웨어러블 문 두드리는 네이버의 모바일 첨병, 캠프모바일의 2년”. 《전자신문》. 
  27. 김미례 (2016년 11월 4일). “동영상 채팅앱 ‘스노우’ 승승장구...잇따르는 러브콜”. 《Korea IT Times》. 2017년 11월 29일에 확인함. 
  28. 김현아 (2016년 4월 9일). “이람 대표 캠프모바일 대표 사임..김주관 신임대표 내정”. 《이데일리. 2017년 11월 29일에 확인함. 
  29. 신무경 (2016년 8월 4일). “카메라 앱 전성시대…네이버 ‘스노우’에 카카오 ‘치즈’로 반격”. 《동아일보. 2017년 11월 29일에 확인함. 

외부 링크[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