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르키우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이동: 둘러보기, 검색
하르키우 자유 광장
하르키우의 위치

하르키우(우크라이나어: Харків, 러시아어: Харьков 하리코프[*])는 우크라이나 북동부의 도시이고 하르키우 주의 주도이다. 인구는 약 200만명으로 인구에서는 키예프에 이어 우크라이나에서 2번째로 큰 도시이다. 우크라이나의 공업의 중심으로 구 소비에트 연방에서는 모스크바, 레닌그라드의 뒤를 잇는 제3의 공업도시였다. 농업기계(트랙터 등), 기관차·터빈·공작기, 광업용 기계 제조, 식료품 공업이 성하다.[1] 1805년에 대학교가 세워진 교육의 중심지이기도 하다.

하르키우는 17세기 중반에 건설되었다. 보통 1820년대와 1830년대에는 하르키우의 대학을 중심으로 근대 우크라이나 민족주의가 탄생하였다고 본다. 우크라이나가 소비에트 연방에 합쳐진 1917년부터 1934년까지 우크라이나 소비에트 사회주의 공화국의 수도였다. 제2차 세계 대전 동안 소련군과 나치 독일군을 오가며 하르키우는 여러 차례 격전지로 변했다.

주민은 우크라이나인 48%, 러시아인 40%, 유대인 9%이다.

자매 도시[편집]

바깥 고리[편집]

주석[편집]

  1. 글로벌 세계 대백과사전》〈하리코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