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털:중국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이동: 둘러보기, 검색
Flag of the People's Republic of China.svg

Welcome to China Portal

중국 포털에 오신 것을 환영합니다!

중국(中國)은 동아시아 대륙의 대부분과 중앙아시아의 일부, 그리고 태평양 연안의 여러 섬을 포함하는 지역이다.(중화민국 정부는 몽골(몽골 지방)도 포함한다.)

현재 중국은 두 개의 정치체제로 나뉘어 다스려지고 있다. 중화인민공화국1949년 베이징에서 건국했으며, 중국 대륙을 지배하고 있다. 중화인민공화국은 1997년 홍콩, 1999년 마카오를 귀속해서 특별행정구로 다스리고 있다. 중화민국1912년부터 중국을 지배했으나, 중화인민공화국에 쫒겨 타이완으로 밀려났다. 현재 중화인민공화국은 중화민국을 독립된 국가로 인정하지 않고 중국의 일개 성(省)으로 보고 있다. 마찬가지로, 중화민국도 중화인민공화국을 인정하지 않고 중국 전역 및 몽골을 자국의 영토로 간주하고 있다.

Nuvola filesystems services.png 알찬 글
Great Wall unrestored Guard Tower.jpg
만리장성(중국어 정체: 萬里長城, 간체: 万里长城, 병음: Wànlĭ Chángchéng/완리창청)은 중국에 있는 고대 진나라때부터 세워져 현재까지 존재하는 오래된 성곽이다. 유네스코세계문화유산에 등재되어 있다. 줄여서 장성이라고 하며, 중국인들도 평소에 만리장성이라는 낱말보다 장성이라는 낱말을 일상 속에서 사용한다. 하북성(河北省) 산해관(山海關)에서부터 감숙성(甘肅省)에 이르는 총 길이 6,352 킬로미터에 달한다. 그 거대함 때문에 달에서 보이는 유일한 건축물이라고 거론되었으나, 2004년 12월 8일, 우주 공간에서 사람의 눈으로는 관측할 수 없다는 것이 중국과학원에 의해 확인되었다.
Anime stub.png 오늘의 인물
Konfuzius.jpg

공자(孔子, 기원전 552년 - 기원전 479년)는 유교의 시조(始祖)로 떠받들어지는 중국사상가이다.

(魯)나라 곡부(曲阜)에서 숙량흘(叔梁紇)과 안씨(顔氏)의 아들로 태어났다. 그의 집안은 송나라 왕실에서 연유된 명문 가문이었으나 몰락하여 노나라에 와서 살게 되었으며, 아버지는 시골의 무사였다.

공자는 일찍이 부모를 여의고 고아가 되었다. 집안이 몹시 가난하였으나 마을의 늙은 선생 밑에서 열심히 공부를 하였다. 이윽고 17세 때부터 말단 관리가 되어 일을 보면서 노나라의 대학에서 《시경》과 《서경》 등을 배웠고, 또 여러 가지 의식을 맡아보는 관리에게서 예법도 배웠으며, 음악도 배웠다. 공자는 《시경》과 《서경》의 저자인 주공(周公)을 청년 시절부터 사모하였고, 평생 동안 마음의 스승으로 모시게 되었다.

공자는 30세쯤 되자 관리로서의 지위도 오르고, 또한 학문도 많은 진전을 보였다. 공자는 정치는 법률보다는 덕으로 다스려야 한다고 생각하였다. 또한 무슨 일이든지 사람을 중심으로 생각하였다. 그는 신이나 영혼에 대해서는 별로 말하지 않았다. 주공이 다스리던 시대처럼 예의가 바르고 평화로운 세상이 공자의 이상이었다.

그런데 노나라에 난리가 일어나서 노나라의 왕 소공(昭公)이 신하인 계씨에게 쫓겨나 제나라로 도망갔다. 공자도 그 뒤를 따라 기원전 517년에 제나라에 갔다. 공자는 제나라의 왕과 신하들에게도 여러 가지로 진리를 가르쳤다...
Pp interrogation.gif 알고 계십니까
*중화인민공화국의 언어인 중국어는 사용하는 나라가 별로 없는데도 불구하고 세계에서 가장 많이 쓰이는 언어입니다.
Current event clock.svg 최신 정보
중화인민공화국 남서부의 쓰촨성 지진
Nuvola filesystems camera.png 오늘의 그림
Chinaimg.png
Vista-licq.png 힘을 보태주세요!
다음은 편집이 부실하거나,새로 써야 하거나,문서 정리가 안된 문서 목록입니다.
Nuvola apps kcoloredit.png
Nuvola apps kdmconfig.png
Nuvola apps kalzium.png
Nuvola apps bookcase.png
Nuvola apps kcmsystem.svg
예술 사회과학 과학 인문학 기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