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름상어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둘러보기로 가기 검색하러 가기
Chlamydoselachus anguineus2.jpg
보전 상태
Ko-Status iucn3.1 LC.png
관심대상(LC), IUCN 3.1[1]
생물 분류생물 분류 읽는 법
계: 동물계
상문: 후구동물상문
문: 척삭동물문
아문: 척추동물아문
하문: 유악하문
강: 연골어강
아강: 판새아강
상목: 상어상목
목: 신락상어목
과: 주름상어과
속: 주름상어속
종: 주름상어
(C. anguineus)
학명
Chlamydoselachus anguineus
Chlamydoselachus anguineus distmap.png
주름상어의 분포 지역

주름상어 또는 라브카(일본어: ラブカ 라부카[*])는 심해상어의 일종으로, 주름상어과에 속하는 유일한 어종이다. 원시적인 상어의 모습을 잘 보존하고 있어서 살아 있는 화석이라고도 불린다.

몸 길이는 2m, 색은 어두운 갈색이며 등지느러미는 하나, 아가미 덮개는 6장이 있다. 덮개가 마치 프릴처럼 보여서 영어권에서는 Frilled shark라고 부른다. 은 크고, 이빨은 앞이 날카롭다. 보통 상어는 코끝이 날카롭지만, 주름상어는 거의 항시 입을 벌리고 있기 때문에 얼굴 모양이 특이해졌다.

난태생이며, 1번 출산할 때마다 6~12마리의 새끼를 낳는다. 주로 작은 물고기나 오징어, 심해 낙지 등을 먹이로 삼는다.

1880년대에 사가미만에서 발견된 적이 있다. 스루가만에서 이것이 많이 잡히는데, 대부분이 지나치게 특이한 얼굴로 인해 그대로 버려진다.

주름상어의 표본

각주[편집]

  1. Smart, J.J.; Paul, L.J. & Fowler, S.L. (2016). “Chlamydoselachus anguineus”. 《IUCN Red List of Threatened Species》 (IUCN) 2016: e.T41794A68617785. doi:10.2305/IUCN.UK.2016-1.RLTS.T41794A68617785.e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