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가미만

사가미만(일본어: 相模湾 さがみわん[*]) 은 일본 간토 지방에 위치한 이다.[1] 미우라 반도 남단의 조가섬(城ヶ島)과 마나즈루정마나즈루 곶(真鶴岬)을 연결한 선으로부터 북쪽의 해역을 가리킨다.[1] 동쪽으로는 가나가와현 미우라 반도, 서쪽으로는 시즈오카현 이즈 반도, 북쪽으로는 쇼난 해안, 남쪽으로 이즈오섬의 사이에 해당한다. 일본의 수도 도쿄로부터 남서쪽으로 약 40km 떨어져있다. 만 연안의 주요 도시로는 오다와라시, 지가사키시, 후지사와시, 히라쓰카시, 이토시, 가마쿠라시가 있다.

역사[편집]

1923년에 사가미 만의 이즈오 섬 밑을 진앙지로 하는 간토 대지진이 발생했다. 도쿄를 포함해 항구도시인 요코하마지바현, 가나가와현, 시즈오카현 등 간토 지방 전역이 피해를 입었다. 만 북쪽은 수심이 얕아서 쓰나미태풍 에너지가 집중되는 효과가 있기 때문에 쇼난 해안은 1498년 거대한 쓰나미로 고토쿠인의 대불이 파괴된 것을 포함해 여러번 상당한 피해를 입었다.

자연 환경[편집]

쿠로시오 해류가 통과해 만 주변은 온화한 기후를 띤다. 만의 최대 깊이는 1500m에 이른다.

같이 보기[편집]

각주[편집]

  1. 第2版, 日本大百科全書(ニッポニカ),ブリタニカ国際大百科事典 小項目事典,百科事典マイペディア,精選版 日本国語大辞典,デジタル大辞泉,世界大百科事典. “相模湾とは” (일본어). 2021년 8월 27일에 확인함. 

외부 링크[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