윤항기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둘러보기로 가기 검색하러 가기
Picto infobox music.png
윤항기
尹恒基
기본 정보
출생 1943년 9월 15일(1943-09-15) (75세)
일제 강점기 충청남도 보령
직업 싱어송라이터
영화배우
개신교 목회자
장르 록 음악
대중음악
현대 기독교 음악
악기 드럼, 기타, 키보드, 색소폰
활동 시기 1959년 ~
배우자 정경신
가족 윤부길(아버지)
고향선(어머니)
윤영기(형)
윤수현(누나)
윤복희(누이동생)
자녀는 슬하 1남 4녀(아들 주노)
종교 개신교(장로회)

윤항기(尹恒基, 1943년 9월 15일 ~ )는 대한민국록 음악 가수, 작사가, 작곡가, 편곡가, 영화배우, 개신교 목회자이다. 본관은 파평(坡平)이며 충청남도 보령 출생이다.

생애[편집]

1959년 대한민국 최초의 록 음악 밴드라고 할 수 있는 키 보이스(Key Boys)의 일원으로 가요계에 데뷔했다. 1960년대 당시 한국 대중음악의 주류 장르가 트로트였던 것에 반해 윤항기는 당시 사람들에게 생소한 음악 스타일인 그룹 사운드(group sound)를 했었다. 1960년 8월 해병대 병 110기로 입대하여 군악대 사병으로 복무하였고, 이후 키 브라더스(Key Brothers)를 거치며 그룹 사운드 생활을 하다가 1974년 솔로 가수로 데뷔하였다. 〈별이 빛나는 밤에〉, 〈장밋빛 스카프〉, 〈이거야 정말〉, 〈나는 행복합니다〉, 〈나는 어떡하라고〉등의 히트곡을 발표했다. 1975년에는 영화 《나는 어떡하라고》의 주연으로 영화배우 데뷔하기도 하였다.

여동생은 가수뮤지컬 배우 윤복희(尹福姬)이다. 아들인 주노(Juno, 본명 윤준호)는 CCM 음악 가수로 현재 CCM 음악 보컬 그룹 큐브(Cube)에 소속되어 활동하고 있다.

소속[편집]

학력[편집]

이외 이력[편집]

함께 보기[편집]

외부 링크[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