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다의 편지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St. Jude Thaddaeus Bicci di Lorenzo OPA Florence.jpg

유다의 편지, 유다 서간(-書簡) 또는 유다서신약성경의 마지막 서신서이다. 전통적으로 유다 타대오의 저작으로 본다.

주된 내용은 이단이 받을 심판과, 교회가 이단을 배척하고 바른 신앙을 갖기를 훈계하는 내용이다.

신약성경 중 유일하게 외경인 모세 승천기[1] 에녹서를 인용하고 있다.[2]

저자[편집]

유다서를 제외한 신약성경에서 유다서의 후보로 거론되는 유다는 유다 타대오, 즉 사도 유다와 예수의 형제 유다가 있다. 이 둘 중 하나인지, 혹은 이 둘이 동일인물로 본서의 저자인지, 혹은 제3의 인물인지에 대한 논의가 현대에도 끊이지 않고 있다.[3]

편지에서는 “예수 그리스도의 종이며 야고보의 동생인 유다”로 자신을 밝힌다. 당대 관습상 아버지를 밝히는 것이 일반적인데도 형제를 밝히는 것으로 보아 그 형 야고보가 지역 사회에서 유명한 것으로 간주한다. 알렉산드리아의 클레멘스가 이 야고보를 예수의 형제 야고보로 본 이래로 서신의 저자인 유다 역시 예수의 형제로 보는 시각이 지배적이다.[4]

그러나 예수의 동정녀 탄생 교리가 구체화됨에 따라 유다가 사용한 "형제"라는 표현을 같은 부모를 둔 것이 아닌 먼 친척으로 해석하는 경향이 증가한다.[5][6][7] 대표적으로 히에로니무스는 마리아뿐 아니라 요셉 역시 평생을 동정으로 살았다고 해석하여 야고보와 유다를 예수의 친척으로 보았다.[8]

예수의 형제 유다가 아니라는 측에서는 예수의 배경을 그 이유로 꼽는다. 당대에는 글을 쓸 줄 아는 사람은 물론 읽는 사람도 드물었기 때문에, 갈릴리의 목수 출신이 코이네 그리스어로 이처럼 복잡한 서신을 구약성경에 대한 깊은 이해와 함께 당대의 문체로 쓰는 것은 불가능하다는 것이다. 도미티아누스가 유다의 손자들을 불러 심문했다는 초대 교회 전승에서도 유다는 가난한 하층 계급으로 등장한다.[9] 예수의 형제 유다를 주장하는 측에서는 유다가 헬레니즘 유대인들과 오랜 기간 선교활동을 하며 본서를 쓰기에 충분한 기술을 획득했을 것이라고 반론한다.

정경 논의[편집]

본서의 정경 자격에 대한 의혹을 품는 학자들이 많이 있었다. 유세비우스는 이 책이 많은 교회에서 읽힌다고 말하면서도 정말 유다가 쓴 것인지는 의심했다.[10] 베드로의 둘째 편지와의 깊은 연관성과 외경에녹서를 인용했다는 점도 지적받는다. 히에로니무스는 이 책이 에녹서를 인용한 까닭에 많은 사람들에게 외면받는다고 기록했다.

이 책이 사도들의 저작과[11] 전승을[12] 인용하는 것처럼 보이는 부분이 있고, 수준 높은 그리스어로 쓰인 까닭에 서기 1~2세기의 인물이 쓴 것으로 보기도 한다.[13][14][15]

그러나 알렉산드리아의 클레멘스, 테르툴리아누스, 무라토리 정경 등 2세기에는 본서를 정경으로 인정했다. 궁극적으로 알렉산드리아의 아타나시우스를 위시한 교부들에게[16] 인정받으며 라오디게아 공의회,[17] 카르타고 공의회에서 정경으로 선출되었다.[18]

외부 링크[편집]

각주[편집]

  1. 대천사 미카엘도 모세의 시체를 차지하려고 악마와 다투며 논쟁할 때에 차마 악마를 모욕적인 언사로 단죄하지는 않고 다만 "주님께서 너를 책망하실 것이다." 하고 말했을 뿐입니다. ― 유다의 편지 1:9 (공동번역성서)
  2. 이런 자들에게 아담의 칠 대 손 에녹은 이렇게 예언했습니다. "주님께서 거룩한 천사들을 무수히 거느리고 오셔서 모든 사람을 심판하실 때에 모든 불경건한 자들이 저지른 불경건한 행위와 불경건한 죄인들이 하느님을 거슬러 지껄인 무례한 말을 남김없이 다스려 그들을 단죄하실 것입니다." ― 유다의 편지 1:14-15 (공동번역성서)
  3. Bauckham, R. J. (1986), Word Biblical Commentary, Vol.50, Word (UK) Ltd. p.14f
  4. "Jude wrote the Catholic Epistle, the brother of the sons of Joseph, and very religious, while knowing the near relationship of the Lord, yet did not say that he himself was His brother. But what said he? "Jude, a servant of Jesus Christ,"—of Him as Lord; but "the brother of James." For this is true; he was His brother, (the son) of Joseph."of Alexandria, Clement. 《Comments on the Epistle of Jude.》. 《newadvent.org》. 2015년 9월 24일에 확인함. 
  5. Jocelyn Rhys, Shaken Creeds: The Virgin Birth Doctrine: A Study of Its Origin, Kessinger Publishing (reprint), 2003 [1922] ISBN 0-7661-7988-5, pp 3–53
  6. Chester, A and Martin, RP (1994), 'The Theology of the Letters of James, Peter and Jude', CUP, p.65
  7. Bauckham, R. J. (1986), Word Biblical Commentary, Vol.50, Word (UK) Ltd. p.14
  8. Ehrman, Bart (2015년 1월 3일). “The Virgin Birth and Jesus’ Brothers”. 《The Bart Ehrman Blog: The History & Literature of Early Christianity》. 2021년 11월 6일에 확인함. 
  9. Ehrman, Bart (2012). 《Forgery and Counterforgery: The Use of Literary Deceit in Early Christian Polemics》. Oxford University Press. 309–318쪽. ISBN 9780199928033. 
  10. Eusebius, Church History 2 23
  11. 유다서 1장 17-18절
  12. 유다서 1장 3절
  13. “scripture”. 2007년 12월 8일에 원본 문서에서 보존된 문서. 2022년 1월 17일에 확인함. 
  14. Norman Perrin, (1974) The New Testament: An Introduction, p. 260
  15. Bauckham, RJ (1986), Word Biblical Commentary, Vol.50, Word (UK) Ltd. p.16
  16. Lindberg, Carter (2006). A Brief History of Christianity. Blackwell Publishing. p. 15. ISBN 1-4051-1078-3
  17. Council of Laodicea at bible-researcher.com. Retrieved 2011-10-05.
  18. B. F. Westcott, A General Survey of the History of the Canon of the New Testament (5th ed. Edinburgh, 1881), pp. 440, 541–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