송원국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둘러보기로 가기 검색하러 가기
송원국
Song Won-Kuk
기본 정보
국적 대한민국
생년월일 1979년 10월 26일(1979-10-26) (39세)
출신지 광주광역시
선수 정보
투구·타석 우투좌타
수비 위치 내야수
프로 입단 연도 1998년
드래프트 순위 1998년 2차 1순위 (두산 베어스)
첫 출장 KBO / 2001년 6월 23일
잠실SK전 대타 1타수 4타점 1득점 1홈런[1]
계약금 2억원
연봉 7200만원(2014년)
경력


송원국(宋元國[1], 1979년 10월 26일 ~ )은 전 KBO 리그 두산 베어스2루수이다.

선수 경력[편집]

광주일고를 졸업하고 청소년 국가 대표팀에 뽑히기도 했으며, 1998년 OB에 2차 1순위로 지명됐다. 하지만 팔꿈치 부상과 간염으로 인해 2군에 머물렀다. 그러던 중 2001년 6월 23일 김동주의 부상으로 1군에 올라와 그 날 벌어졌던 잠실 SK전에서 점수 6-6 상황에서 9회말 2아웃 만루 상황에 강봉규의 대타로 나와 투수 김원형의 초구를 쳐 프로 데뷔 첫 타석 끝내기 만루 홈런을 쳐냈다. 그 대타 만루 홈런 하나로 강한 인상을 남겼고 2001년 한국시리즈에도 출전했다.

그러나 불행하게도 2002년 8월 9일 아침, 동료 외야수 유재웅과 함께 자신의 승용차를 몰고 잠실야구장으로 가다가 송파구 풍납동 올림픽대로에서 차가 뒤집히는 사고를 당했고 그 때 차에 끼이는 바람에 왼쪽 무릎 인대를 다쳤다. 이후 독일로 출국해 무릎 인대 접합 수술을 받고, 2년이 넘는 재활 훈련을 했으나 결국 회복하지 못하고 재활에 실패하여 현역에서 은퇴했다. 그 때 동승한 유재웅은 타박상과 찰과상에 그쳤다.

현재는 자동차 판매원으로 일하고 있다.

각주[편집]

출처
  1. KBO (2009년 3월 10일). 《한국 프로야구 기록대백과》 제4판. 697쪽. 
참고 자료

외부 링크[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