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풍가는 여자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이동: 둘러보기, 검색
소풍가는 여자 Republic Of Korea Broadcasting-TV Rating System(15).svg
장르 드라마
방송 시간 매주 월~금 밤 20시 50분
방송 분량 1시간 10분
방송 기간 2004년 5월 3일 ~ 2004년 10월 8일
방송 횟수 94부작
방송 국가 대한민국 대한민국
방송 채널 SBS
연출 정을영
극본 박진숙
출연자 박지영, 황인성, 김태연, 김규철, 박근형, 양금석, 금보라, 한민, 김원미, 정재순, 김디에나, 여현수, 권용철, 신모미, 김현숙, 박남현
음성 2채널 스테레오 사운드(아날로그)
2채널 돌비 디지털(디지털)
자막 청각 장애인들을 위한 자막 방송
HD 방송 여부 HD 제작 · 방송

소풍가는 여자》는 SBS에서 2004년 5월 3일부터 2004년 10월 8일까지 매주 월,금 밤 20시 50분에 방영되었던 드라마이다.

제작진[편집]

출연진[편집]

이모저모[편집]

이 문단의 내용출처가 분명하지 않습니다. 지금 바로 이 문단을 편집하여, 참고하신 문헌이나 신뢰할 수 있는 출처를 각주 등으로 표기해 주세요. 검증되지 않은 내용은 삭제될 수도 있습니다. 내용에 대한 의견이 있으시다면 토론 문서에서 나누어 주세요.
  • 박지영황인성이 각각 분했던 진혜숙과 허선재 역은 당초 심혜진 최민수가 낙점됐다[1].
  • 그러나, 최민수가 타 방송사에서 준비 중인 대하사극과 <소풍 가는 여자>를 저울질하며 고민하다가 두 작품이 모두 불발된 데 이어 이 과정에서 몇 차례 대본 연습까지 참석한 심혜진도 최민수 하차 소식이 알려진 뒤 출연을 포기했고

[2] 이 과정에서 진병태 역으로 낙점된[3] 박광현도 빠졌으며 박광현 자리에는 여현수가 대타로 들어갔다.

  • 이 때문에 첫 방송일이 2003년 4월 30일에서 5월 7일로 변경됐으며[4] 제목도 <봄날은 온다>에서 <소풍가는 여자>로 바뀌었다.
  • 처음 기획된 제목인 <봄날은 온다>는 97년 방영된 KBS 2TV 월화미니시리즈 봄날은 간다와 제목이 비슷했는데 줄곧 시추에이션 드라마와 일일극 위주로 연출을 맡아 온 담당 PD 이영희씨의 처음이자 마지막 미니시리즈 연출작이었으며 중장년층을 주시청자로 삼은 탓인지 3사 월화극 시청률 꼴찌를 면치 못하여 기대 이하의 성적에 그쳤고 이영희 PD는 봄날은 간다 종영 후 SBS로 이적한 바 있었는데 <소풍가는 여자>에서 오윤호 역으로 나온 김규철봄날은 간다 출연진 중 한 사람이었다.
  • 출연진 중에 속했던 박지영 김규철봄날은 간다 의 담당 PD 이영희씨의 첫 연속극 연출작인 KBS 1TV 일일극 당신이 그리워질 때, 박근형은 96년 가을개편부터 이영희 PD가 연출자로 참여한 KBS 1TV 일일드라마 사랑할때까지에서 연기자-PD로 만난 바 있었고 <소풍가는 여자>의 담당 PD 정을영씨는 이영희 PD와 대학(동국대) 동문이다.



SBS 일일드라마
이전 작품 작품명 다음 작품
소풍가는 여자
(2004년 5월 3일 ~ 2004년 10월 8일)

바깥 고리[편집]

  1. “심혜진 `안방에서 만나요`”. 와우이티. 2004년 3월 19일. 2015년 7월 1일에 확인함. 
  2. 김범석 (2004년 4월 12일). “최민수, 돌연 출연 거부”. 일간스포츠. 2015년 7월 1일에 확인함. 
  3. “심혜진 `안방에서 만나요`”. 와우이티. 2004년 3월 19일. 2015년 7월 1일에 확인함. 
  4. 김범석 (2004년 4월 12일). “최민수, 돌연 출연 거부”. 일간스포츠. 2015년 7월 1일에 확인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