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칼랴우

위키백과, 우리 모두의 백과사전.
둘러보기로 가기 검색하러 가기
포르투갈 리스본의 바칼랴우 매대

바칼랴우(포르투갈어: bacalhau)는 포르투갈어로 "대구"를 뜻하는 말이다.[1] 특히 소금에 절여 말린 "염대구"를 일컫는데, 절여 말리지 않은 대구는 따로 "신선한 대구"라는 뜻인 "바칼랴우 프레스쿠(bacalhau fresco)"라 부르기도 한다. 염대구를 특정하는 말은 "소금 친 대구" 또는 "짠 대구"라는 뜻인 "바칼랴우 살가두(bacalhau salgado)"이다.

포르투갈의 "국민 식재료"로 여겨지며,[1] 포르투갈 요리 외에도 마카오, 브라질, 앙골라, 인도 고아, 카보베르데 등 과거에 포르투갈의 식민지였던 지역에서 흔히 먹는다. 포르투갈에만 1000 가지가 넘는 바칼랴우 요리가 있다고 알려져 있으며, 경조사 때나 명절 때도 바칼랴우 요리가 빠지지 않는다.

요리[편집]

표르투갈[편집]

사진 갤러리[편집]

같이 보기[편집]

각주[편집]

  1. 우지경 (2017년 1월 5일). “[우지경의 Shall We Drink] <49>믿을 수 있는 친구, 바칼랴우를 위해 건배!”. 《중앙일보. 2019년 1월 12일에 확인함JTBC 뉴스 경유.